북부지방산림청, 산에서 조심하세요... 벌금 폭탄을 맞을 수도 있어요

- 식목일ㆍ청명ㆍ한식일, 산불방지 특별대책 단속반 121명 운영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4:38]

북부지방산림청, 산에서 조심하세요... 벌금 폭탄을 맞을 수도 있어요

- 식목일ㆍ청명ㆍ한식일, 산불방지 특별대책 단속반 121명 운영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2 [14:38]

▲ [사진=북부지방 산림청]  © 브레이크뉴스 경


[김일웅 기자= 경기북부] 북부지방산림청 최수천 청장은 4월 4일부터 5일까지를 특별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식목일, 청명, 한식이 주말로 이어져 성묘객, 상춘객, 등산객의 급증으로 인위적인 산불 위험이 높아 짐에 따라 산불방지에 총력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북부진산림청 전 직원을 59개 단속반(121명)으로 편성해 수도권과 강원 영서지역을 대상으로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등 300여명을 산불취약지역에 배치해 '묘지 주변 및 논‧밭두렁, 쓰레기 소각' 등의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소각산불 특별관리대상지역은 경기(화성, 양평, 남양주, 광주, 가평, 여주, 안성, 포천)지역으로 산불예방을 위해 상시 감시 체계를 갖추게 되었다고 말했다.

 

아울러, '스마트 산림드론감시단’을 7개반(17명)으로 구성해 산불에 대해 선제적으로 예측ㆍ대응하기 위해 공중감시도 추진할 계획으이며, 소각산불 특별관리대상지역(8개소)에 집중 투입하여 불법소각행위 및 입산통제구역 감시 사각지대를 없앨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림 또는 산림인접지역(산림으로부터 100m이내)에서 불을 피우거나 불을 가지고 들어가는 행위가 적발 되면 3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게 되고, 산불을 낼 경우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최수천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식목일ㆍ청명ㆍ한식기간의 사람들이 집중되는 시기의 대응강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므로, 입산자 관리강화와 불법소각 집중 단속을 통해 산불 발생과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라며 “국민들의 자발적인 산불예방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Assemblyman Kim Gyeong-ho begins full-fledged improvement work on the danger road of'Gapyeong Line 75 Garb District'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be careful in the mountains... You could get a fine bomb.

 

-121 Arbor Days, Cheongmyeong, Korean Food Days, and special measures to prevent forest fires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 Province] Chief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Choi Soo-cheon, designated April 4-5 as a special countermeasure period, and Arbor Day, Cheongmyeong, and Korean food continued on weekends, resulting in a high risk of artificial wildfires due to the surge in Seongmyo, Sangchun, and mountaineers. Depending on the burden, he said that he plans to fully respond to the prevention of forest fires.


Accordingly, all employees of the Northernjin Forest Service were organized into 59 crackdown teams (121 people), and 300 people including specialized forest fire prevention and extinguishers targeting the metropolitan area and Gangwon Yeongseo area were assigned to the forest fire vulnerable areas. He said he plans to intensively crack down on illegal activities such as'.

 

The target area for special management of incineration wildfires is Gyeonggi (Hwaseong, Yangpyeong, Namyangju, Gwangju, Gapyeong, Yeoju, Anseong, Pocheon), and it is said that a regular monitoring system has been established to prevent forest fires.

 

In addition, the'Smart Forest Drone Surveillance Group' consists of 7 classes (17 persons), and plans to promote public surveillance to preemptively predict and respond to wildfires, and focus on incineration wildfire special management target areas (8 locations). As a result, it announced that it plans to eliminate the blind spots for illegal incineration and surveillance of the entrance control area.
  
If an act of lighting or bringing a fire in a forest or forest adjacent area (within 100m from the forest) is caught, a fine of 300,000 won will be imposed. Said that it could be put into action.

 

Choi Soo-cheon, head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said, “Since reinforcement of responses during the period when people are concentrated during Arbor Day, Cheongmyeong, and Korean food is most important, we will minimize the occurrence and damage of forest fires through reinforced management of residents and intensive crackdown on illegal incineration.” We ask for voluntary participation in forest fire prevention.”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기자, 최수천, 벌금폭탄, 북부지방산림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