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장욱진 에피소드Ⅰ’展 연장 운영 결정

높은 완성도로 연이은 호평 받아 향유기회 제공 위해 연장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0:25]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장욱진 에피소드Ⅰ’展 연장 운영 결정

높은 완성도로 연이은 호평 받아 향유기회 제공 위해 연장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3/25 [10:25]

▲ 상설전_전경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관장 조현영은 당초 내달 18일까지 운영 예정이던 상설전 ‘장욱진 에피소드Ⅰ’展을 오는 6월 27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높은 완성도로 연이은 호평을 받은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 여파로 휴관과 개관을 반복함에 따라 관람 기회를 놓친 시민들의 전시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운영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장욱진 에피소드Ⅰ’展은 장욱진의 대표작품 30여점과 함께 사진, 도록, 책, 리플렛, 유품, 영상, 드로잉 등을 전시해 장욱진의 대표작품이 탄생하게 된 배경을 살펴볼 수 있도록 마련됐고, 이번 전시의 관람 포인트는 장욱진이 생전에 작품활동을 하면서 일어났던 이야기들을 공감각적으로 풀어낸 다양한 시청각 자료들이라고 했다.

 

특히 전시장 곳곳에 대표작품과 연관된 작가 생전의 인터뷰 영상과 가족, 지인들의 인터뷰 영상을 비롯해 장욱진의 애장품인 담배파이프, 백내장 수술 전후의 안경, 장욱진 유일의 여인조각, 직접 그림을 그려 넣은 도자기 등 다양한 유품들이 시기별, 사건별로 전시돼 있다고 했다.

 

▲ 상설전_전경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또한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에서 제공한 사진, 리플렛, 신문기사 등 희귀한 원본자료와 더불어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4기 작가로 활동했던 조세랑 작가의 장욱진 오마주 드로잉 벽화를 선보이며 재미와 특별함을 더했다고 전했다.

 

조현영 관장은 “작품 속 이야기들로 꾸며진 이번 전시는 명성에 가려졌던 인간으로서의 장욱진에게서 우러나오는 깊은 향기에 빠져볼 수 있는 색다른 시간을 제공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 문화적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은 이번 전시에 이어 미술관에서 새롭게 수집한 장욱진의 대표작품들을 미디어파사드, VR 등 다양한 실감콘텐츠와 함께 소개하는 ‘신소장품’ 展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Museum of Art, Jang Uk-jin, decides to extend the “Jang Uk-jin Episode I” exhibition

 

Extended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enjoyment, receiving successive praise for its high level of completeness

 

[Reporter Kim Hyun-woo = North Gyeonggi] Hyun-young Cho, director of the Yangju City Museum of Art, announced that the permanent exhibition “Jang Uk-jin Episode I”, which was originally scheduled to be operated until the 18th of next month, will be extended until June 27th.

 

The exhibition, which received successive praise for its high level of completeness, announced that it has decided to extend its operation in order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citizens who missed the opportunity to enjoy the exhibition culture as it was repeatedly closed and opened in the aftermath of Corona 19.

 

The'Jang Uk-Jin Episode I'exhibition is designed to show the background behind Jang's representative work by exhibiting 30 pieces of Jang's representative works, along with photos, catalogs, books, leaflets, keepsakes, videos, and drawings. The point of viewing is that Jang Uk-jin is a variety of audio-visual materials that relate synesthesia to the stories that took place while working on his works.

 

In particular, various artifacts such as interview videos from the artist's life, interviews with family and acquaintances related to representative works throughout the exhibition hall, cigarette pipes, which is Jang's cherished item, glasses before and after cataract surgery, Jang Uk-jin's only woman sculpture, and pottery with his own drawings. They said they were exhibited by period and by event.

 

In addition to rare original materials such as photographs, leaflets, and newspaper articles provided by the Kim Dal-jin Art Materials Museum, it added fun and specialness by showing a mural drawing of Jang Uk-jin's homage by Jo Se-rang, who worked as the 4th artist of the Yangju City Art Studio.

 

Director Jo Hyun-young said, “This exhibition, decorated with stories in the work, will provide a different time to immerse in the deep scent of Jang Wook-jin as a human being hidden by fame.” “Consoling citizens exhausted from Corona 19 and a cultural thirst. I hope this will be an opportunity to solve the problem.”

 

Meanwhile, Yangju City Museum of Art, Jang Ukjin, announced that it plans to hold a “New Collection” exhibition that introduces Jang Ukjin's representative works newly collected at the museum along with various realistic contents such as media facade and VR.

 

hhxh0906@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장욱진 에피소드Ⅰ’展, 신소장품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