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대비 선제적 총력 대응

수송·산업·생활·시민건강 보호 등 4개 부문에 특별 점검을 강화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3/11 [14:20]

양주시,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대비 선제적 총력 대응

수송·산업·생활·시민건강 보호 등 4개 부문에 특별 점검을 강화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3/11 [14:20]

▲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오는 3월말까지 양주시 시장 이성호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총력 대응에 나선다 했고, 최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된 가운데 환경부 제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와 함께 수송·산업·생활·시민건강 보호 등 4개 부문에 중점을 두고 특별 점검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우선, 대기오염물질 다량 배출사업장과 불법 소각 행위에 대해 취약시간대 지역 순찰 계획을 수립해 불법소각 특별단속반을 구성하고 점검용 드론, 휴대용 대기측정장비 등 첨단 장비를 동원해 체계적인 단속 체계 확립에 주력한다고 했다.
 
이에 따라 불법소각 적발 시 계도조치 없이 바로 과태료를 부과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적용하는 등 엄중 처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100억 이상 관급공사장에 투입되는 노후건설기계 사용제한을 비롯한 운행차량·배출가스 민간검사소 특별점검, 민간차량 2부제 자율참여 등을 진행하고, 아울러 생활 주변 집중관리 도로에 대해 노면청소차 등을 이용한 도로변 청소를 일 2~3회까지 늘리고 영농폐기물 수거 횟수를 주 3~4회로 확대한다고 전했다.

 

특히 도로 재비산먼지 관리를 위해 옥정, 덕정, 고읍지구 내 도시계획도로, 오산삼거리~백석읍사무소 국지도 98호선 등을 집중관리도로로 지정, 집중관리기간 동안 노면청소차량과 살수차를 2개조로 편성해 일 2회 이상 구간 청소작업을 추진한다고 했다.

 

양주시는 운행차 배출가스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을 대상으로 저감장치 부착, LPG 화물차, 조기 폐차 구입 지원 등을 도모하고 친환경 차량 구입 지원을 지속한다고 전했다.

 

단, 배출가스 저감장치 장착 불가 차량과 저공해 조치 신청 차량 등에 대해서는 한시적으로 단속 예외를 적용하나,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에는 단속 예외 차량에 대해서도 단속을 실시하고, 시민건강 보호를 위해 사회복지시설, 아동교육기관 등 미세먼지 취약시설 관리를 강화하고 취약계층 대상 마스크 배부, 다중이용시설 실내 공기질 집중 점검, 미세먼지 쉼터 운영 등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고농도 상황이 발생한 후 대응하기보다는 미세먼지 발생 자체가 저감되도록 3월 총력 대응방안을 충실히 이행할 것"이라며 "3월 중 미세먼지 고농도 상황이 이어지는 만큼 시민 모두가 자발적 대중교통 이용하기, 폐기물 배출 줄이기, 환기 자주 하기 등 국민 참여 행동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preemptively responding to the occurrence of high-density fine dust

 

Reinforced special inspections in four sectors, including transportation, industry, life, and citizen health protection.

 

[Reporter Kim Hyun-woo = North Gyeonggi] Until the end of March, Mayor Lee Seong-ho of Yangju city said that he would preemptively respond to the occurrence of high-density fine dust. Together, it announced that special inspections will be strengthened, focusing on four sectors: transportation, industry, life, and citizen health protection.

 

First of all, it is said that it is focused on establishing a systematic crackdown system by establishing a patrol plan for sites that emit large amounts of air pollutants and illegal incineration activities in vulnerable areas to form a special enforcement team for illegal incineration, and mobilize advanced equipment such as inspection drones and portable air measurement equipment. 
 
Accordingly, it has been announced that it will be severely punished by applying the'One Strike Out System', which imposes a fine immediately without taking any further action when illegal incineration is detected.

 

In addition, special inspections at private inspection centers for operating vehicles and emissions, including restrictions on the use of obsolete construction equipment invested in government-level construction sites with more than 10 billion won, and voluntary participation in the two-part system for private vehicles are also conducted. It is reported that roadside cleaning will be increased to 2-3 times a day and the number of agricultural waste collection will be expanded to 3-4 times a week.

 

In particular, urban planning roads in Okjeong, Deokjeong, and Goeup districts, and Osan Samgeori-Baekseok-eup offices, were designated as intensive management roads for road re-scattering dust management. It is said that the section cleaning work is carried out at least twice a day.

 

Yangju City reported that while carrying out special inspections on the emissions of operating cars, it is planning to install a reduction device, support the purchase of LPG trucks, and early scrapped vehicles, and continue to support the purchase of eco-friendly vehicles, targeting 5th grade vehicles.

 

However, temporary enforcement exceptions apply to vehicles that cannot be equipped with emission reduction devices and vehicles that apply for low-pollution measures, but when the fine dust emergency reduction measures are issued, crackdowns are also carried out on vehicles excluded from the crackdown, and social welfare facilities are provided to protect citizens' health. It is planned to strengthen the management of facilities that are vulnerable to fine dust such as children's educational institutions, distribute masks to the vulnerable, intensive indoor air quality inspection of multi-use facilities, and operate a fine dust shelter.

 

Yangju City Mayor Lee Seong-ho said, "Rather than responding to the high concentration situation, we will faithfully implement all measures in March to reduce the occurrence of fine dust. As the situation of high concentration of fine dust continues in March, all citizens voluntarily use public transportation. I hope you will actively participate in public participation actions, such as reducing waste emissions and frequent ventilation.”

 

hhxh0906@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양주시,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특별점검 강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