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문화예술인, 지원사업 논의

-예술인의 궁금증과 경기문화재단과 하남문화재단의 신속 정확한 정보 공유도...

김학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3/11 [10:41]

경기도 문화예술인, 지원사업 논의

-예술인의 궁금증과 경기문화재단과 하남문화재단의 신속 정확한 정보 공유도...

김학영 기자 | 입력 : 2021/03/11 [10:41]

▲ 추민규 의원, 경기도 문화종무과와 하남문화예술인 사업 논의<사진제공=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학영 기자=경기북부] 지난 10일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추민규(더불어민주당, 하남2) 의원은 경기도 문화종무과와 하남문화예술인 지원사업에 대한 논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특히 경기문화재단에서 진행되는 공모사업과 하남문화재단의 문화예술 육성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지원 상황을 보고 받으며, 하남예술활동 지원사업이 제대로 안착될 수 있도록 주문했다.

 

  기존 여러 사업의 연속성이 아닌 신규 사업에 대한 예술인의 궁금증과 경기문화재단과 하남문화재단의 신속 정확한 정보 공유도 건의 하였다. 또한 2021년도 지원사업의 공정성과 단체 및 개인 신청에 따른 불편함이 없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경기도 문화종무과 김도형 팀장은 “경기도 문화정책사업에 맞는 공정성과 예산지원의 폭을 확대하여 많은 문화예술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추민규 의원은 “무엇보다 문화예술인의 처우개선이 우선시 돼야 하고, 그것을 위한 예술인들의 예산지원이 급선무다. 이러한 문제점은 늘 지원사업에 대한 맹목적인 접수가 문제시 되고 있기 때문에, 경기도 차원의 예술분야 지원맞춤식 프로그램 도입부터 진행되었으면 한다.”라고 설명했다.

 

seoulk1004@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yeonggi-do culture artist, discuss support project

 

-The artist's curiosity and quick and accurate information sharing between the Gyeonggi Cultural Foundation and the Hanam Cultural Foundation...

 

[Reporter Hak-Young Kim = North Gyeonggi Province] On the 10th, Congressman Choo Min-gyu (the Democratic Party, Hanam 2) of the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Committee of the Gyeonggi-do Council announced that they had a discussion with the Gyeonggi-do Cultural Affairs Division on the support project for Hanam cultural artists.

 

  In particular, he received a report of the specific support situation for the public offering project conducted by the Gyeonggi Cultural Foundation and the culture and arts promotion project of the Hanam Cultural Foundation, and ordered the Hanam arts activity support project to be settled properly.

 

  The artist's curiosity about new projects, not the continuity of several existing projects, and prompt and accurate information sharing between the Gyeonggi Cultural Foundation and Hanam Cultural Foundation were also suggested. In addition, cooperation was requested to ensure fairness of support projects in 2021 and no inconvenience caused by group and individual applications.

 

  Kim Do-hyung, head of the Gyeonggi-do Cultural Affairs Division, said, "We will try to expand the scope of fairness and budget support for Gyeonggi-do cultural policy projects so that many cultural artists can benefit from it."

 

  Rep. Choo Min-gyu said, “Overall, improvement of the treatment of cultural artists should be given priority, and the budget support of artists for that is urgent. This problem has always been a problem with blind reception of support projects, so I hope that the introduction of a customized program for arts support at the Gyeonggi-do level.” 

 

 

  • 도배방지 이미지

김핟영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