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2020년도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최종 선발!

재난안전 선제전파 플랫폼을 구축해 시민의 안전 예방에 기여한 공으로...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03 [14:16]

동두천시, 2020년도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최종 선발!

재난안전 선제전파 플랫폼을 구축해 시민의 안전 예방에 기여한 공으로...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3/03 [14:16]

 

▲ 동두천시청<사진제공=동두천시청>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   지난 2월 26일 동두천시는 3명의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최종적으로 선발했다고 전했다.

 

시는 1월 18일부터 2월 7일까지 21일 간 시민 및 부서로부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추천받아, ▲과제의 적절성 ▲대안의 적합성 ▲과제추진의 난이도 ▲문제해결 노력도 등 9개 항목에 따라 예비심사 및 적극행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적극행정 최우수 공무원의 영예를 안은 공원녹지과 정원호 팀장은 한국토지주택공사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공급촉진지구 지정사업에 지원하여, 실효될 위기에 처한 중앙문화공원에 동두천시 예산을 수반하지 않고 1,517세대의 공동주택과 168,483㎡의 공원을 조성하여, 인구 유입 및 양질의 주거환경 제공에 기여한 공로로 선발됐다고 전했다.

 


우수공무원으로 뽑힌 김훈 주무관은 경기도에서 추진한 청정계곡 복원지역 생활SOC 사업 공모전에 참가하여, 2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교부받아, 탑동계곡 편의시설 조성으로 관광 활성화에 기여했으며, 유진만 주무관은 말하는 CCTV 특허 취득, 재난안전지도 개발 등 재난안전 선제전파 플랫폼을 구축해 시민의 안전 예방에 기여한 공으로 각각 선발됐다고 했다.

 


동두천시는 선발된 3명의 직원에게 동두천시장 명의의 표창 및 인사상 인센티브를 부여할 예정이며, 최용덕 시장은 “다양한 공무원 지원제도 활용 및 우수공무원 파격적 인센티브 부여로, 적극행정이 공직사회의 일상적 문화로 정착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the final selection of "Excellent Public Officials in Active Administration" in 2020!

 

By contributing to the safety prevention of citizens by establishing a disaster safety preemptive propagation platform...


[Reporter Jang Sun-hee = North Gyeonggi] On February 26, Dongdu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d finally selected three outstanding public officials for active administration. The city received recommendations from citizens and departments for excellent active administration for 21 days from January 18 to February 7, and responded to 9 items such as ▲ appropriateness of tasks ▲ appropriateness of alternatives ▲ difficulty of project promotion ▲ problem-solving efforts. Accordingly, it was revealed that excellent public officials for active administration were selected through preliminary and active administrative committee review.

 

Won the honor of the best public official in active administration, Team Leader Wonho Won-ho of the Parks and Greenery Division supported the project to designate a public support private rental housing supply promotion district by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It is said that it was selected for contributions to the influx of population and provision of a high-quality residential environment by creating a house and a 168,483m2 park.

 

Kim Hoon, who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public servant, participated in the contest for the life SOC project in the clean valley restoration area promoted by Gyeonggi-do and received a special adjustment grant of 2 billion won, contributing to the vitalization of tourism by creating convenient facilities in Tapdong Valley. It is said that each was selected for contributing to the safety prevention of citizens by establishing a platform for preemptive disaster safety such as acquiring a CCTV patent and developing a disaster safety map.

 

Dongducheon City plans to give the three selected employees a commendation in the name of the mayor of Dongducheon and incentives for personnel awards, and Mayor Choi Yong-deok said, “By utilizing various public service support systems and granting exceptional incentives to excellent public officials, active administration will become the daily culture of public officials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 make it possible.”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동두천시청, 우수공무원, 적극행정 최우수 공무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