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남양주시 북부장애인복지관 운영 개시

- 개관식은 제41회 장애인의 날에 맞춰 4월 20일 진행 예정 -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13:21]

3월 남양주시 북부장애인복지관 운영 개시

- 개관식은 제41회 장애인의 날에 맞춰 4월 20일 진행 예정 -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3/02 [13:21]

▲ (0302)[장애인복지과] 남양주시 북부장애인복지관, 3월부터 본격 운영 개시(사진)  © 김현우 기자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남양주시 북부장애인복지관(관장 공상길)이 장애인 가정의 부담을 줄이고자 남양주시 북부권역 장애인의 권익을 증진하고 3월 2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을 개시한다고 했다.

 

 

시와 북부장애인복지관은 작년 12월 건물을 준공하고 1월부터 장애인보호작업장을 운영하는 등 복지관 운영을 위해 노력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운영에 차질을 빚은 바 있다고 했다.

 

 

이에 시는 외부주차장 32면을 추가로 확보하고 ‘배리어프리(Barrier Free, 장애물 없는 환경)’ 우수 기준을 충족하는 등 시설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했다.

 

 

남양주시 북부장애인복지관은 돌봄기관인 주간보호센터 이용자를 모집·선정하여 2일부터 등원을 시작하며, 15일부터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직업재활, 치료재활 등 프로그램을 시작할 예정으로 전해진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북부장애인복지관이 북부권역 장애인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더불어 지역 주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한편, 북부장애인복지관 개관식 행사는 ‘제41회 장애인의 날’인 4월 20일에 개최될 예정이라고 전해졌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March Started operation of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in Namyangju


-The opening ceremony is scheduled to be held on April 20th in line with the 41st Day of the Disabled-

 

[Reporter Hyun-woo Kim = North Gyeonggi]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in Namyangju (Director Sangsang-gil) is said to promot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people with disabilities in the northern area of ​​Namyangju to reduce the burden on families with disabilities, and to start operation in earnest from March 2nd.

 

 

The city and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have endeavored to operate the welfare center, such as completing the building in December of last year and operating a workshop to protect the disabled from January, but it is said that the operation was disrupted due to social distancing caused by Corona 19.

 

 

Accordingly, the city has made efforts to improve facility convenience by securing additional 32 outside parking lots and meeting the excellent standards for “barrier free”.

 

 

It is reported that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in Namyangju recruits and selects users of the day care center, which is a caring agency, and starts the garden from the 2nd.

 

 

Namyangju City Mayor Jo Kwang-han said, "It is expected that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will provide various services to the disabled in the northern region, and will also become a resting place for local residents."

 

 

Meanwhile, the opening ceremony of the Norther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is scheduled to be held on April 20, the 41st Day of the Disabled.

 

 

hhxh0906@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장애인의 날, 남양주 시장, 북부장애인복지관, 장애인 공익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