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저출산·고령화사회 극복 위기극복 한층 UP

- 지자체에서 추진해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결혼장려금 및 양육비 지원사업, 무주택신혼부부 전제자금대출이자 지원사업(확대), 임산부 산전진찰 교통비 지원 등을...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2/25 [11:40]

가평군, 저출산·고령화사회 극복 위기극복 한층 UP

- 지자체에서 추진해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결혼장려금 및 양육비 지원사업, 무주택신혼부부 전제자금대출이자 지원사업(확대), 임산부 산전진찰 교통비 지원 등을...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2/25 [11:40]

  © 운영자


[안종욱 기자=경기북부] 가평군이 저출산·고령화사회 극복을 위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에 나설 방침이다.

 

25일 군에 따르면 그간 다양하게 추진하고 있는 지역맞춤형 인구정책을 한층 강화하고자 올해부터 결혼출산 TF팀을 구성하고 저출산 위기극복을 이뤄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결혼출산 TF팀은 최근 첫 행사로 저출산 대응을 위해 부서별 인구정책 발굴 및 사업추진 회의를 진행했다.

 

회의에서는 결혼장려, 임신출산 지원사업 확대, 젊은인구 유입으로 저출산에 기여할 수 있는 직·간접 사업, 기존사업의 확대 및 보완추진, 신규사업 추진 등에 대한 사업계획서를 부서별 2건 이상 제출토록 했다.  

 

특히 타 지자체에서 추진해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결혼장려금 및 양육비 지원사업, 무주택신혼부부 전제자금대출이자 지원사업(확대), 임산부 산전진찰 교통비 지원 등을 부서별 필수검토 사업으로 제시하고 자세히 들여다보기로 했다.

   

사업계획에 대해서는 검토 및 정리 후, 다음 달 군수주재 부서장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결혼 및 저출산, 젊은인구 유입과 관련해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들은 국민신문고를 통해 자유롭게 제안 제출할 수 있도록 독려해 나가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현실에 맞는 인구정책 수립으로 사업의 효과성을 증가하고 저출산‧고령사회 대응기반 강화 및 주민의식 개선을 통한 인구 불균형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apyeong-gun, overcoming a low birth rate and aging society, further improving overcoming crisis

 

 

-Marriage incentives and child-raising expenses support projects promoted by local governments, support projects for premises loan interest for newlyweds without homes (expanded), support for prenatal medical examinations and transportation expenses for pregnant women...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Gapyeong-gun is planning to take more active responses to overcome a low birth rate and aging society.

 

According to the military on the 25th, in order to further strengthen the regional-specific population policy that has been promoted in various ways, the marriage and childbirth TF team will be formed from this year to overcome the low birth rate crisis.

 

As a result, the Marriage and Childbirth TF Team held a meeting to discover population policies by department and to promote projects to respond to low birth rates as their first event.

 

At the meeting, two or more business plans per department were submitted to encourage marriage, expand pregnancy and childbirth support projects, direct and indirect projects that can contribute to low birthrate due to the influx of younger populations, expand and supplement existing projects, and promote new projects.

 

Particularly, it was decided to present and examine in detail the marriage incentives and childcare support projects that have been promoted by other local governments, the interest support project for premises loans without homeless newlyweds (expanded), and support for transportation expenses for prenatal examinations for pregnant women as required review projects by department.

   

After reviewing and arranging the business plan, a meeting of the heads of the military headquarters is scheduled to be held next month.

 

In addition, various opinions of employees regarding marriage, low birthrate, and the influx of young population will be encouraged to freely submit proposals through the Kookmin Shinmungo.

 

A military official said, “We will do our best to increase the effectiveness of the project by establishing a population policy that fits the reality, and to resolve the population imbalance by strengthening the base for responding to low birthrate and aging society, and improving resident awareness. 

 

  • 도배방지 이미지

고령화사회, 결혼출산, 결혼장려, 임신출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