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 운영

-동두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는 2월 22일부터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김학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2/22 [13:54]

동두천시,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 운영

-동두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는 2월 22일부터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김학영 기자 | 입력 : 2021/02/22 [13:54]

 

 

▲ 동두천시,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 <사진제공=동두천시>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학영 기자=경기북부] 지난 19일 동두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지원을 받아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날 개소식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약식으로 진행됐다.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는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생계형 범죄 ‘코로나 장발장’을 예방하기 위한 최소한의 안전장치 차원에서 마련된 사업으로, 위기상황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각종 먹거리와 생필품을 무료로 가져갈 수 있다.

 

 동두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는 2월 22일부터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10시~17시(점심시간 제외)에 운영할 계획이다.

 

 동두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윤동인 관장은 “우리 복지관을 이용하는 장애인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발생한 동두천시 신빈곤층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식품, 생필품 등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 먹거리 등이 지속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용덕 시장은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가 위기에 빠진 신빈곤층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며, 동두천시도 경기먹거리그냥드림코너 운영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seoulk1004@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operates “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Dongducheon City Disabled People's Welfare Center'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from February 22nd to Monday to Friday...

 

[Reporter Hak-Young Kim = North Gyeonggi Province] The Dongducheon City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said that it hel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on the 19th with support from the Gyeonggi Community Chest of Korea.

 

 On this day, the opening ceremony was held briefly with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attending to prevent the spread of the corona 19 infectious disease.

 

 '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is a business prepared with a minimum safety device to prevent the livelihood crime'Corona Longhair' as the Corona 19 situation prolongs. Anyone who is in trouble due to a crisis can provide various foods and daily necessities. You can take it for free.

 

 The Dongducheon City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is scheduled to be operated from February 22 to Monday to Friday from 10:00 to 17:00 (excluding lunch time).

 

 Dong-in Yoon, director of the Dongducheo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said, “In order to solve the difficulties of the new poor in Dongducheon City, which is caused by the prolonged COVID-19, as well as the disabled using our welfare center, I will try to provide people with food and other support continuously.”

 

 Mayor Choi Yong-deok said, "I hope that the Gyeonggi Food Just Dream Corner will be a little help to the new poor in crisis, and Dongducheon City will also actively cooperate in the operation of the Gyeonggi Food Dream Corner."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동두천시장, 애인종합복지관, 김학영기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