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호암산 자락 불법배드민턴장 정비 생태공원 조성

-구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불법 배드민턴장이 위치한 사유지를 매입해 체육시설을 양성화하고, 공유공간으로...

김학영 | 기사입력 2021/02/22 [10:29]

금천구, 호암산 자락 불법배드민턴장 정비 생태공원 조성

-구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불법 배드민턴장이 위치한 사유지를 매입해 체육시설을 양성화하고, 공유공간으로...

김학영 | 입력 : 2021/02/22 [10:29]

 

▲ 호암산에 난립해 산림을 훼손하던 불법배드민턴장<사진자료=금천구청>  © 운영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호암산에 난립해 산림을 훼손하던 불법배드민턴장 5개 소를 정비하고, 생태공원으로 조성해 주민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금천구 호암산은 시흥동과 독산동의 도심 속 허파 역할을 하는 힐링 공간이다. 1970년대 산업화와 86·88 국제대회를 계기로 호암산 자락에 우후죽순으로 불법배드민턴장이 난립했다.

 

이는 몇 개 동호회만의 사설화로 지역주민들과의 많은 갈등을 야기했다. 호암산 내 불법 배드민턴장은 총 5개 소로 모두 개발제한구역 내에 있었다.

 

구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불법 배드민턴장이 위치한 사유지를 매입해 체육시설을 양성화하고, 공유공간으로 조성했다. 배드민턴장 5개 소 중 4개 소는 이미 전면 재정비를 마치고 주민에게 개방했다.

 

기존에 휴게 식당, 창고 등의 용도로 설치된 불법건축물을 철거해 하천 계류, 산림 등으로 복원했다. 나머지 1개소도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생태공원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는 기존의 불법배드민턴장이 오랫동안 이용된 생활체육시설임을 감안해 5개 동호회 임원진과 회원들에게 2년 동안 수차례에 걸쳐 사전설명회를 진행했다.

 

또 불법시설 정비과정에서 불미스러운 충돌과 갈등이 최소화되도록 동호회원, 동주민자치위원과 함께 민·관협의체를 구성, 현장 소통과 이해설득 과정을 거쳐 통합 커뮤니티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유성훈 구청장은 "오랜 협의를 통해 장기간 사설화로 지역주민들과 수많은 갈등을 겪어왔던 불법 배드민턴장 문제를 해결해 산림을 복원하고, 동시에 지역 내 부족한 생활SOC를 확충했다"며 "주민들이 여가를 즐기며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생활SOC를 확보하는데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seoulk1004@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eumcheon-gu, maintenance of illegal badminton court at the foot of Hoamsan Mountain, construction of ecological park

 

-In order to solve this problem, the district purchased a private property where an illegal badminton court is located, trained sports facilities, and used it as a shared space...

 

 

[Reporter Hak-Young Kim = North Gyeonggi Province]  Geumcheon-gu (Gu Mayor Seong-Hoon Yoo) announced that five illegal badminton courts, which had been scattered around Mount Hoam and damaged the forest, will be renovated and opened to residents by creating an ecological park.

 

Hoamsan in Geumcheon-gu is a healing space that acts as a lung in the city centers of Siheung-dong and Doksan-dong.

 

Due to industrialization in the 1970s and the 86·88 international convention, illegal badminton courts were scattered on the foot of Mount Hoam.

 

This led to many conflicts with local residents due to the privateization of only a few clubs. There were a total of 5 illegal badminton courts in Hoamsan Mountain, all within the development restricted area.

 

In order to solve this problem, the district purchased a private property where an illegal badminton court is located, fostered sports facilities, and created a shared space.

 

Four of the five badminton courts have already been completely renovated and opened to residents.

 

Previously, illegal buildings installed for rest restaurants and warehouses were demolished and restored to streams and forests.

 

The remaining one is also promoting a project to create an ecological park that can be used by all residents.

 

Considering that the existing illegal badminton court is a sports facility that has been used for a long time, the Goo held several preliminary briefing sessions over the course of two years to the executives and members of five clubs.

 

In addition, in order to minimize unpleasant conflicts and conflicts during the maintenance of illegal facilities, a private-government council was formed with club members and resident self-governing committee members, and through on-site communication and understanding persuasion, it was reborn as an integrated community space.

 

Yoo Seong-hoon, mayor of the district, said, "We have solved the problem of illegal badminton courts that have experienced numerous conflicts with local residents through long-term privateization through long consultations, and at the same time restored the forest, and at the same time expanded the SOC of living in the region." We will spur on securing various life SOCs so that we can overcome them.” 

 

 

  • 도배방지 이미지

불법배드민턴장, 호암산, 금천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