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난티클럽서울,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

-한편 설악면 ㈜아난티클럽서울은 2016년부터 6년째 매년 성금과 라면 등을 꾸준히 기탁하여 지역의 나눔문화 확산에...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2/17 [11:21]

아난티클럽서울,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

-한편 설악면 ㈜아난티클럽서울은 2016년부터 6년째 매년 성금과 라면 등을 꾸준히 기탁하여 지역의 나눔문화 확산에...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2/17 [11:21]

▲ 아난티클럽<사진제공=가평군>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 운영자


 [안종욱 기자=경기북부] 지난 2월 10일 설악면 아난티클럽서울주식회사(대표 이만규)는 설악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설 명절을 맞아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성금 50만원을 전달했다.

 

이만규 (주)아난티클럽서울 대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어려운이웃들이 조금이나마 희망과 용기를 얻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철선 설악면장은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는 ㈜아난티클럽서울의 소중한 후원에 감사드리며,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소중히 잘 전달하겠다.”고 감사를 표시했다. 

 

한편 설악면 ㈜아난티클럽서울은 2016년부터 6년째 매년 성금과 라면 등을 꾸준히 기탁하여 지역의 나눔문화 확산에 적극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더욱 의미가 크다.

 

기탁된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설악면 관내 거주하는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nanti Club Seoul donated donation to help the needy

 

-On the other hand, Ananti Club Seoul, Seorak-myeon, has continuously donated donations and ramen every year for the sixth year since 2016 to spread the culture of sharing in the region...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On February 10, Seorak-myeon Ananti Club Seoul Co., Ltd. (CEO Man-gyu Lee) visited the Seorak-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delivered a donation of 500,000 won to a neighbor in need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

 

Lee Man-gyu, CEO of Ananti Club Seoul, said, “I am very pleased to be able to share a warm heart with neighbors in need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I said.

 

Park Cheol-seon, head of Seorak Myeon, expressed his gratitude, “I am grateful for the precious support of Ananti Club Seoul, which practices warm sharing, and I will deliver it carefully so that neighbors in need can spend a warm New Year holiday.”

 

On the other hand, the Ananti Club Seoul in Seorak-myeon is known to be actively participating in the spread of the local sharing culture by steadily donating donations and ramen every year for the sixth year since 2016.

 

The donations will be delivered to the low-income vulnerable groups living in Seorak-myeon through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 도배방지 이미지

아난티클럽서울, 대표이만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