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산업공제조합, 소방산업 펀드 본격 운용시작

소방산업성장을 위한 닻을 올렸다.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12:33]

소방산업공제조합, 소방산업 펀드 본격 운용시작

소방산업성장을 위한 닻을 올렸다.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2/08 [12:33]

▲ [사진= 소방산업공제회]양재동 소방산업공제회 사옥 전경  © 운영자

 

[김일웅 기자= 경기북부] 지난 12월 국내 최초의 소방 분야 전문 투자 벤처펀드인 소방산업투자펀드가 결성됐다.

 

소방산업공제회 한호연이사장은 "이번 소방산업펀드는 7,096여 소방 기업이 조합원으로 구성되어 있는 소방산업공제조합이 출자를 하여 소방기업들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스타기업들을 배출하여 소방 산업 혁신 생태계 구축을 위한 투자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하는 것이 목적" 이라고 밝혔다.

 

이번 결성된 소방산업 펀드는 중소벤처기업부 산하의 모태펀드의 출자까지 성공적으로 유치를 마쳤으며 금년 2월 5일 부터 본격적인 운용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사진= 소방산업공제회] 소방산업공제회 한호연 이사장     ©운영자

국내 소방산업은 자산규모 1억원 이하, 연매출 5억원 이하인 소방사업자가 전체의 88.4%이며, 산업재산권 보유 기업은 전체 소방기업의 6.3%에 불과해 기업의 영세성과 성장한계에 직면하고 있으며,  이러한 요인은 혁신성장의 장애물이 되어 소방산업의 균형 있는 발전과 외부 투자유치에 어려움을 겪게 하는 결과를 초래하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했다. 

 

소방산업투자펀드는 소방산업균형발전의 저해요소를 제거하고 균형있는 발전을 위해 한국소방산업협회와 소방 관련 기관을 대상으로 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여 소방산업펀드를 홍보하고 전국 각 지역의 소방산업기업들에게 투자문의 접수를받어 공정한 심사를 통해 투자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방산업투자펀드는 최근 산업구조가 급변함에 따라 소방산업에도 4차 산업혁명과 첨단제조  관련 기술을 접목한 대전환이 시작됨에 따라 펀드의 운용 또한 달라져야 한다고 했다.

 

현재 소방 분야 혁신 기업들에게 급격히 나타나는 첨단 IOT기술등을 보면 화재 발생 시 위험한 지역이나 좁은 장소에 출동하여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화재진압용 로봇부터 초고층 건물 화재진압에 유용한 웨어러블로봇과 소방드론, 기존 소화약제의 방출 후 오염에 의한 2차 손상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친환경 소화약제, 홈IoT 시스템과 AI를 연계한 가정 소방 안전시스템까지 분야가 다양해지고 있다.


이러한 변화에 발맞추어,  소방 분야 혁신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뿐만 아니라 기존 소방기업의 설비투자, 신규 사업 진출 등 소방산업 성장을 위한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는 것이다.

 

한호연 소방산업공제조합 이사장은 “소방산업 경제적 지원을 위한 소방산업펀드는 소방산업 발전에 필요한 안정적 재원을 확보할 수 있게 지원을 할것이며 소방산업에서도 카카오나 쿠팡 같은 유니콘 소방기업이 육성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소방산업펀드는 185억 원으로 결성되었으며 향후 8년간 운용된다.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기업은 펀드 운용사인 어니스트벤처스(유) 홈페이지 또는 대표펀드매니저에게 투자관련 안내를 받을 수 있다고 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Firefighting Industry Mutual Aid Association, firefighting industry fund start to operate

 

Raised an anchor for the firefighting industry growth.


[Reporter Il-woong Kim = North Gyeonggi] In December, the firefighting industry investment fund, the first investment venture fund specializing in the firefighting sector, was formed.

 

Ho-yeon Han said, "The firefighting industry mutual aid association, which consists of 7,096 firefighting companies, raises the added value of firefighting companies through investment, and plays a role as an investment partner for building an innovative firefighting industry ecosystem by producing star companies. "The purpose of the fund."

 

The firefighting industry fund, which was formed this time, has successfully attracted investment from the parent fund under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and it is expected to begin operating in earnest from February 5 this year.

 

In the domestic firefighting industry, 88.4% of the total number of firefighting companies with assets of less than 100 million won and annual sales of less than 500 million won, and enterprises with industrial property rights accounted for only 6.3% of all firefighting companies, which faced the limitations of corporate microscopy and growth. These factors were found to be an obstacle to innovative growth, resulting in difficulties in attracting external investment and balanced development of the fire fighting industry.

 

The firefighting industry investment fund promotes the firefighting industry fund by holding investment briefing sessions for the Korea Fire Industry Association and firefighting-related organizations to remove obstacles to balanced development of the firefighting industry and promote balanced development. He announced that he plans to invest through an impartial screening after receiving an investment inquiry.

 

The Firefighting Industry Investment Fund announced that the firefighting industry is also beginning a major transformation by combining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advanced manufacturing-related technologies as the industrial structure has changed rapidly.

 

Looking at the cutting-edge IOT technology, which is rapidly appearing to innovative companies in the firefighting field, from fire extinguishing robots that can extinguish fires by dispatching them to dangerous areas or narrow places in case of fire, wearable robots and fire drones useful for fire suppression of high-rise buildings. He said that the field is diversifying, from eco-friendly fire extinguishing agents that can fundamentally block secondary damage caused by pollution after release of fire extinguishing agents, and home fire safety systems that link home IoT systems and AI.


To keep pace with these changes, he said he plans to actively invest in the firefighting industry's growth, such as investment in innovative start-up companies in the firefighting field, as well as facility investments by existing firefighting companies and entry into new businesses.

 

Ho-yeon Han, chairman of the Fire Industry Mutual Aid Association, said, “The firefighting industry fund for economic support of the firefighting industry will provide support to secure stable financial resources necessary for the development of the firefighting industry. I do.”

 

The firefighting industry fund was formed with 18.5 billion won and will be operated for the next eight years. Companies wishing to attract investment can receive investment-related information from the fund manager, Ernst Ventures, Inc. website or representative fund manager.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한호연, 소방산업공제조합, 소장산업펀드, IOT, 4차산업, 중소벤처기업부, 소방기업조합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