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고령 운전자 치매선별검사 무료 실시

만 75세 이상 운전자는 자동차 운전면허 정기적성검사 시, 기억력과 판단력 등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7:28]

동두천시, 고령 운전자 치매선별검사 무료 실시

만 75세 이상 운전자는 자동차 운전면허 정기적성검사 시, 기억력과 판단력 등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1/27 [17:28]

[안종욱 기자=경기북부] 동두천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만 75세 이상 운전자에게 운전면허 정기적성검사(갱신)를 위한 치매선별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만 75세 이상 운전자는 자동차 운전면허 정기적성검사 시, 기억력과 판단력 등 인지능력별 대처에 관한 검사로 치매선별검사를 받아야 한다. 이는 고령 운전자와 보행자의 안전을 위한 것으로,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라 3년마다 정기적성검사를 받아 운전면허증 갱신할 때, 치매선별검사를 받아야 한다. 

 

 검사를 받고자 하는 대상자는 치매안심센터에 방문하여 치매선별검사를 실시하고, 결과지를 발급받을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두천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conducts free dementia screening test for elderly drivers

 

Drivers 75 years of age or older must have memory and judgment during regular vehicle driver's license tests.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The Dongducheon City Health Center's Dementia Relief Center announced that it will conduct a dementia screening test for drivers who are 75 years of age or older for a regular driver's license (renewal).

 

 Drivers 75 years of age or older should undergo a dementia screening test as a test on coping with cognitive abilities such as memory and judgment during regular vehicle driver's license tests. This is for the safety of elderly drivers and pedestrians, and according to the revision of the Road Traffic Act, when the driver's license is renewed after undergoing a regular inspection every three years, a screening test for dementia should be performed.

 

 Those who wish to undergo the test may visit the Dementia Relief Center to conduct a dementia screening test and receive a result sheet. 

 

  • 도배방지 이미지

동두천시보건소,치매안심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