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생계곤란 위기 가정을 반영한 맞춤 서비스 지원 추진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1/20 [15:05]

동두천시, 생계곤란 위기 가정을 반영한 맞춤 서비스 지원 추진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1/20 [15:05]

 

 

 

[안종욱 기자=경기북부] 지난 18일 동두천시는 다양한 어려움에 놓인 취약계층을 연중 발굴하며 생활실태 파악및 복지욕구 조사 결과로 생계곤란 위기에 놓인 가구를 발굴하여 맞춤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으로 주요 사업에 대한 세부 실행방안으로 2021년도 통합사례관리사업 총괄 운영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에는 사회복지 관련 부서 및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과 협력하여, 코로나19의 여파와 중한 질병으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가정을 선제적으로 발굴하여, 공공 및 민간 자원을 적극 연계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동두천시 관계자는 “근로의지가 있는 가구는 취업을 통한 자립의 기회를 제공하고, 고령 및 질환으로 지속적인 돌봄이 필요한 시민들은 사례관리 지원을 통해 보호하겠다.”고 전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promotes customized service support that reflects the crisis of living difficulties

On the 18th, Dongducheon City identified vulnerable groups in various difficulties throughout the year, identified households in danger of living difficulties as a result of surveys on living conditions and welfare needs, and provided customized services. It was revealed that it has established a comprehensive operation plan for the case management project.

 

 In addition, this year, in cooperation with social welfare-related departments and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we will preemptively discover low-income families in need of help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and severe diseases, and will devote all our efforts to actively linking public and private resources.

 

An official from Dongducheon City said, “Families with willingness to work will provide opportunities for self-reliance through employment, and citizens who need continuous care due to old age and disease will be protected through case management support.”

  • 도배방지 이미지

동두천시,취약계층,생활실패,코로나,생계,위기,곤란,지원,추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