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소방서, 아파트 긴급상황시 ‘경량칸막이’사용...

남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1:40]

남양주소방서, 아파트 긴급상황시 ‘경량칸막이’사용...

남기환 기자 | 입력 : 2021/01/19 [11:40]

  © 

 

[안종욱 기자= 경기 북부] 아파트 화재 등 긴급 상황 시 안전하게 대피 해줄수있는 '경량칸막이'를 남양주소방서에서 홍보에 나섰다고 밝혔다.

 

경량칸막이란 3층 이상 공동주택 세대 내 베란다에 9㎜가량의 석고보드로 만들어진 벽체로, 화재 발생 시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 칸막이에 충격을 주어 파괴한 후 옆 세대로 대피할 수 있는 피난시설이다.

 

또한 지난 19992년 7월 아파트 3층 이상은 경량칸막이 설치에 의무화되었으며 2005년 이후는 세대마다 대피공간과 경량칸막이를 선택할 수 있어 별도의 대피공간으로 구성된 아파트도 있다고 전해졌다.

 2020년 9월에는 아파트 화재가 났으며 44층에 살고있는 가족이 있었지만 안다치고 무사히 탈출 할 수 있었던 방안은 바로 경량칸막이를 부시고 무사히 대피했다고 밝혀졌다.

 

 경량칸막이는 화재 발생 시 피난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은 간이 벽체로 도구 등을 이용해 부수면 이웃집으로 대피할 수 있다. 하지만 거주자가 이러한 대피로가 있는 것을 알지 못하거나, 붙박이장이나 세탁기를 설치하는 등의 경우가 많아 실제 사용에 어려움이 있다.

 

 이에 남양주소방서 관계자는 “화재로 계단을 통한 대피가 어려울때 경량칸막이는 생명의 길이 될 수 있으니 각 가정에서는 경량칸막이 시설이 있는지 꼭 확인하고, 긴급상황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관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Namyang-si, let's use'lightweight partition' in case of emergency in apartment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It was announced that the Nam-Ya District Office has promoted a'lightweight partition' that can safely evacuate in case of emergency such as an apartment fire.

 

A lightweight partition is a wall made of plasterboard of about 9 mm on the veranda of an apartment house on the 3rd floor or higher. In the event of a fire, if it is difficult to evacuate through the entrance or stairs, the partition can be destroyed by impacting the partition and evacuate to the next household. It is a facility.

 

In addition, in July 19992, the installation of lightweight partitions on the 3rd floor and above of apartments was obligatory, and after 2005, it is reported that there are apartments that consist of separate evacuation spaces, as evacuation spaces and lightweight partitions can be selected for each household.

 

 In September 2020, an apartment fire broke out, and there was a family living on the 44th floor.

 

 Lightweight partitions are simple walls designed to evacuate in the event of a fire, and can be evacuated to neighboring houses if they are broken using tools, etc. However, there are many cases where residents do not know that there is such an evacuation route, or a built-in wardrobe or washing machine is installed, making actual use difficult.

 

 Accordingly, an official from the Namyang District Office said, "When evacuation through stairs is difficult due to a fire, lightweight partitions can be a way of life. Therefore, each household must check whether there is a lightweight partition facility and manage it so that it can be used in an emergency situation." .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양주시, 소방서, 경량칸막이, 화재.긴급, 상황, 대피, 공간, 아파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