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발생 총 112명으로 늘었다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5:56]

가평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발생 총 112명으로 늘었다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1/18 [15:56]

▲ [사진= 가평군] 가평군 코로나19 발생동향상황  © 운영자



[안종욱 기자= 경기북부] 가평군 감염병 관리팀은, "지난 15일 가평읍 40대 남성이 보건소에서 검사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서 가평군은 오는 18일 10시 기준 112번째 확진자가 발생하게 됐다"고 밝혔다.

 

현재 가평군은 코로나19 확진자중 지역발생 105명과 해외입국 7명이다. 또, 지역내 확진자 가운데, 사랑제일교회 관련 35명, 광화문 집회 및 골프장 관련 각 4명, 군청 6명, 중학교·노인일자리·에터미·선문대 관련 각 7명, 군부대 관련 8명, 기타 20명으로 나타났다.

 

가평군 감염병 관리팀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차단을 위해 오는 31일까지 2주간 연장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방역수칙과 5인 이상 사적모임 집합금지 등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방역지침 미 준수에 대해서는 감염병 예방관리법에 따라 고발 및 방역비용 구상권 청구, 벌금 및 과태료 부과 등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철저히 대응해 나갈 방침이라고 가평군은 전했다.

 

특히 가평군 질병관리팀은 숨어있는 무증상 감염자를 찾아내는 등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한 대규모 선제 진단검사를 위해 지난 달 14일부터 운영해온 청평과 조종면 보건지소 임시선별진료소를 중단하고 내달 14일까지 가평읍 보건소에서 통합 연장 운영키로 했다고 밝혔다.

 

임시선별진료소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주말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코로나19 증상유무와 상관없이 불안하면 누구나 이곳을 찾아 간단하게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다고 했다.

 

또, 코로나19 감염병 잠복기는 최대 14일로 이 기간내에 발열과 기침, 가래, 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반드시 군 보건소나 1339질병관리본부, 120콜센터에 반드시 알려야 하며 감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외출자제·손씻기·씻지 않은 손으로 눈 만지지 않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예방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말했다.

 

18일부터 연장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에서는 수도권 일부 다중이용시설의 영업이 재개된다.

실내체육시설, 학원, 노래연습장, 실내 스탠딩공연장은 이용인원을 시설 면적 8㎡(약 2.4평)당 1명으로 제한한 상태에서 오후 9시까지 영업할 수 있다.
 
또 전국적으로 포장·배달 위주로 운영돼 온 카페에서도 오후 9시까지 매장내 음식 섭취가 허용됐고 종교시설의 경우 좌석 수의 10% 이내에서 정규예배·법회·미사·시일식의 대면 진행이 가능해졌다.

 

다만, 현행 거리두기와 식당 등에서 5인 이상 모이는 것은 계속 금지되고, 결혼식·장례식·기념식 참석 인원도 50인 미만으로 계속 제한된다. 클럽 등 유흥시설 5종의 운영도 중단된다.

 

가평군 질병관리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더이상 발생하지 않기 위해서는 방역수칙을 잘지켜야 한다고 말하면서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철저한 방역수칙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apyeong-gun, one additional corona 19 confirmed case increased to a total of 112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The Gapyeong-gun infectious disease management team said, "On the 15th, a man in his 40s in Gapyeong-eup was diagnosed after being tested at the public health center. As a result, Gapyeong-gun has the 112th confirmed case as of 10:00 on the 18th."

 

Currently, Gapyeong-gun has 105 local outbreaks and 7 foreign countries among the confirmed corona19. In addition, among the confirmed cases in the region, 35 people related to Sarangjeil Church, 4 people related to Gwanghwamun assembly and golf course, 6 people from county office, 7 people each related to middle school, senior job, Etomy, Sunmoon University, 8 people related to military unit, and 20 others. Appeared.

 

The Gapyeong-gun infectious disease management team urged them to strictly follow the quarantine rules in the metropolitan area, ‘2.5 steps for social distancing,’ extended for two weeks until the 31st, and the ban on private gatherings of 5 or more people to block the spread of the corona19 community.

 

For non-compliance with the quarantine guidelines, Gapyeong said, according to the Infectious Disease Prevention and Control Act, we will thoroughly respond by applying the principle of zero tolerance, such as accusation, claiming reimbursement for quarantine expenses, and imposing fines and fines.

 

In particular, the Gapyeong-gun disease management team stopped the temporary screening clinics in Cheongpyeong and Jojeong-myeon health centers, which have been operating since the 14th of last month for a large-scale preemptive diagnostic test in response to the spread of Corona 19, such as finding hidden asymptomatic patients, and integrated them at the Gapyeong-eup public health center until the 14th of next month. He said it was an extended operation key.

 

The temporary screening clinic is open from 9 am to 5 pm on weekdays and from 9 am to 1 pm on weekends. Anyone who is anxious regardless of the presence or absence of Corona 19 symptoms can visit this place and easily undergo a diagnostic test.

 

In addition, the incubation period for COVID-19 infectious diseases is up to 14 days.If respiratory symptoms such as fever, cough, phlegm, and dyspnea occur within this period, you must notify the military health center or the 1339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the 120 call center. Wear a mask or go out to prevent infectious diseases. He said that it is most important to observe precautions such as self-control, washing hands, not touching the eyes with unwashed hands, and social distancing.

 

In phase 2.5 of social distancing, which was extended from the 18th, some multi-use facilities in the metropolitan area will resume business.

 

Indoor sports facilities, academies, singing practice centers, and indoor standing performance halls can be open until 9 pm, with the number of users limited to one per 8㎡ (about 2.4 pyeong) of the facility area.
 
In addition, in cafes that have been operated nationwide mainly for packaging and delivery, food consumption in stores was allowed until 9 pm, and in the case of religious facilities, regular worship, court meetings, masses, and day meals could be held face-to-face within 10% of the number of seats.

 

However, gathering of 5 or more people at current distances and restaurants is continuously prohibited, and the number of attendance at weddings, funerals, and memorials continues to be limited to less than 50. Five types of entertainment facilities such as clubs will also be suspended.

 

The Gapyeong-gun disease management team said, "In order to prevent a new coronavirus infection (Corona 19) from occurring anymore, it is necessary to follow the quarantine rules, and we ask the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jurisdiction to participate in the strict quarantine rules.

 

wh6364@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19, 감염병, 가평군, 사회적거리두기, 2.5단계, 다중이용시설, 카페, 포장배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