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코로나 19, 위기가구 지원 내부회의 개최

남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16:34]

동두천시 코로나 19, 위기가구 지원 내부회의 개최

남기환 기자 | 입력 : 2021/01/14 [16:34]

 

[남기환 기자=경기 북부] 지난 12일 행정복지센터는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상향으로 인해 많은 가구원 소득이 감소하였고 생계 유지 위기에 놓인 2가구가 안건으로 신규로 발굴된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제1회 내부사례회의를 계회했다고 밝혔다.

 

행정복지센터는 올해 첫 내부사례회의에서는 코로나 19, 가구당 위기 요소를 면밀히 검토하고, 사례관리 대상자 선정 여부를 논의했다.

 

이에 맞춤형복지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생계위기 가구가 올해도 복지사각지대의 주된 대상자인만큼, 적극적으로 발굴과 지원에 나서, 동두천시민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skadpfflxm@daum.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Corona 19 Held a Meeting to Support Crisis Households

 

[Reporter Nam Ki-hwan = Northern Gyeonggi Province] On the 12th,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has reduced the income of many household members due to the increase in the social distancing stage of Corona 19, and a system to support newly discovered crisis households as two households at risk of livelihood. He announced that he had scheduled the first internal case meeting.

 

At this year's first internal case meeting,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carefully reviewed Corona 19 and the risk factors per household, and discussed whether to select a case management target.

 

Accordingly, the customized welfare team leader said, “As households at risk of living due to Corona 19 are the main targets of the welfare blind spot this year, we will actively seek out and support them to provide an opportunity for the citizens of Dongducheon to overcome the crisis.” .

  • 도배방지 이미지

동두천시,행정복지센터,코로나19,사회적 거리두기,단계,상향,내부회의,제1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