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주말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 7명이 발생

지역주민 자가 격리자는 가평읍 7명, 설악면 2명, 청평면 4명, 조종면 및 북면 각 1명 등...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12:43]

가평군,주말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 7명이 발생

지역주민 자가 격리자는 가평읍 7명, 설악면 2명, 청평면 4명, 조종면 및 북면 각 1명 등...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1/11 [12:43]

  © 운영자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 가평군은 지난 주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 7명이 발생했다고 11일 밝혔다. 10일 현재 관내 코로나19 확진자는 110명에 이른다. 이중 지역발생이 103명, 해외입국 사례는 7명으로 늘었다.

 

읍면별 지역주민 자가 격리자는 가평읍 7명, 설악면 2명, 청평면 4명, 조종면 및 북면 각 1명 등이다. 추가 확진자 7명은 관내 군부대 장병으로, 부대 내 감염으로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군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차단을 위해 이달 17일까지 연장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방역수칙과 5인 이상 사적모임 집합금지 이행여부를 철저히 점검해 나가고 있다.

 

특히 지난달 14일부터 운영중인 청평과 조종면 보건지소 임시 선별진료소를 조종면으로 통합해 17일까지 연장 운영하고 숨어있는 무증상 감염자를 찾아내는 등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한 대규모 선제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임시선별진료소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주말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코로나19 증상유무와 상관없이 누구나 이곳을 찾아 간단하게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불편하더라도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을 위해 불필요한 외출 및 모임을 자제하고 상시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방역수칙을 실천해 달라”며 “방역지침 미 준수에 대해서는 감염병 예방관리법에 따라 고발 및 방역비용 구상권 청구, 벌금 및 과태료 부과 등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wh6364@naver.com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Gapyeong-gun announced on the 11th that seven additional confirmed cases of the novel coronavirus infection (Corona 19) occurred over the weekend. As of the 10th, there are 110 confirmed cases of Corona 19 in the hall. Of these, 103 cases of local outbreaks and 7 cases of overseas entry increased.


The number of self-isolation of local residents in each town and village was 7 in Gapyeong-eup, 2 in Seorak-myeon, 4 in Cheongpyeong-myeon, and 1 in each of Jojeong-myeon and Buk-myeon. Seven additional confirmed cases were soldiers of the military unit in the jurisdiction, and it is believed that they were caused by infection in the unit. In order to block the spread of Corona 19 to the local community, the military is thoroughly inspecting whether the metropolitan area's “Social Distance 2.5 Steps” quarantine rules extended until the 17th of this month and the ban on private gatherings of five or more people have been implemented. In particular, a large-scale preemptive diagnostic test in response to the spread of Corona 19 is being conducted by integrating the temporary screening clinics at Cheongpyeong and Jojeong-myeon health centers, which have been operating since the 14th of last month, into Jogonmyeon, extending the operation until the 17th, and finding hidden asymptomatic infected people.


The temporary screening clinic is open from 9 am to 5 pm on weekdays and from 9 am to 1 pm on weekends, so anyone can visit this place and take a simple diagnostic test regardless of the symptoms of Corona 19. A military official said, “Even if it is uncomfortable, please refrain from unnecessary going out and gatherings for the health of me, my family, and neighbors, wear a mask at all times, keep social distancing, and practice life protection rules.” “We will thoroughly respond by applying the principle of zero tolerance such as claiming the right to indemnify quarantine expenses and imposing fines and fines.”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