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청 육상부 만든다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운데 사이클에 이어 육상의 메카로 거듭날 예정...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1/04 [12:21]

가평군청 육상부 만든다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운데 사이클에 이어 육상의 메카로 거듭날 예정...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1/04 [12:21]

 

 

  © 운영자



[안종욱 기자= 가평] 가평군이 학교체육 활성화와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운데 사이클에 이어 육상의 메카로 거듭날 예정이다.4일 군에 따르면 체육발전과 우수선수 발굴로 개인과 학교, 고장의 명예를 드높이기 위해 올해 2월 중, 가평군청 직장운동경기부 육상팀을 창단키로 하고 육상감독 채용 공고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일반직공무원 5급수준 전·후가 될 육상감독은 오는 6일까지 접수기간을 거쳐 서류전형 합격자 발표 및 면접을 진행 후, 21일 최종 합격발표가 이뤄질 계획이다.계약기간은 다음달 1일부터 12월 말까지 예정이며 이 기간 선수 훈련 및 경기지휘·감독, 선수의 경기력 향상 및 운영·관리 등을 맡아 실력을 인정받게 된다.

 

앞서 군은 지난 2002년 1월 가평군청 사이클팀 창단 후, 각종 대회에서 활약상을 보이는 등 전국 최강의 실력을 자랑하고 있다.현재 가평 중·고등학교에는 사이클에 이어 육상부가 두각을 나타내며 명문학교로 급부상하고 있다.가평고 육상부는 지난해 제20회 한국 U20(주니어) 선수권대회와 제11회 U18(청소년) 선수권대회를 겸해 열린 본 대회에서 주니어부 여자 100m 허들에서 윤수빈(3학년)이 1위를 차지했다.

 

또 3학년에 재학중인 박수빈도 세단뛰기 및 멀리뛰기 3, 4위를 차지했으며 이주현은 남자 400m 허들 4위에 오르는 등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군민들에게 희망을 쏘았다.이와 함께 여자 청소년부 100m 1, 2위에 전하영(1학년)·김다은(2학년)이, 200m 1, 2위에 김다은·전하영이 서로 차지하며 정상을 질주했다.

 

이 밖에 김소은(2학년)도 100m 4위, 멀리뛰기 3위에 올라 두각을 드러내는 등 금 3, 은 2, 동 2개를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군 관계자는 “엘리트체육은 물론 사회체육발전을 위해 군민 모두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apyeong-gun Office establishes an athletics department


While striving to cultivate human resources, it will be reborn as a mecca of land following the cycle...

[Reporter Ahn Jong-wook = Gapyeong] Gapyeong-gun is expected to be reborn as a mecca of athletics following a cycle while Gapyeong-gun is striving to revitalize school sports and cultivate talent. In February of this year, in order to enhance the company, it was announced that the Gapyeong County Office's Workplace Athletics Team was to be founded and the track and field supervisor was hired.

 

The track and field supervisor, who will be before and after the level 5 level of general officials, plans to announce the successful applicants for document screening and interview through the application period until the 6th, and the final acceptance announcement will be made on the 21st. The contract period is from the 1st of the following month to December. It is scheduled until the end of this period, and during this period, players will be trained, commanded and supervised, and their competency will be improved, operated, and managed to be recognized.

 

Earlier, the military has been proud of the nation's strongest ability by showing performances in various competitions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Gapyeong-gun Office cycle team in January 2002. Currently, Gapyeong Middle and High Schools are renowned for their prominence in the athletics department following the cycle, rapidly emerging as a prestigious school At the Gapyeong High School Athletics Division last year, the 20th Korea U20 (Junior) Championship and the 11th U18 (Youth) Championship were held at the same time, and Yoon Soo-bin (3rd grader) took first place in the Junior Women's 100m Hurdles. .

 

In addition, Park Soo-bin, who was in the third year of school, took 3rd and 4th place in the triple jump and long jump, and Lee Joo-hyun shot hope to the military people who are tired of Corona 19, including 4th place in men's 400m hurdles. Along with this, she transferred to the 1st and 2nd place in the Women's Youth Department 100m. Ha-young (1st grade) and Kim Da-eun (2nd grade), and Kim Da-eun and Jeon Ha-young took the 1st and 2nd place in the 200m and raced to the top.

 

In addition, Kim So-eun (2nd grader) also showed prominence by rising to the 4th place in 100m and 3rd in the long jump, winning 3 gold, 2 silver, and 2 bronze. A military official said, "We need the interest and cooperation of all the military people for the development of social sports as well as elite sports."

 

  • 도배방지 이미지

가평군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