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동두천시, 난개발 방지를 위한 성장관리계획구역 결정 고시

개발압력이 높은 계획관리지역을 대상으로 성장관리계획구역 지정을 통한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 개발 유도

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3/11/23 [12:13]

경기도 동두천시, 난개발 방지를 위한 성장관리계획구역 결정 고시

개발압력이 높은 계획관리지역을 대상으로 성장관리계획구역 지정을 통한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 개발 유도

김완영 기자 | 입력 : 2023/11/23 [12:13]

▲ 경기도 동두천시 성장관리계획구역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동두천 = 김완영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시장 박형덕)는 개발압력이 높은 비시가화지역의 주거․공장 등 용도 혼재로 인한 기능 상충과 기반시설 부족에 따른 무질서한 개발이 우려되는 지역을 대상으로 계획적인 개발 유도와 관리 방향을 제시하고자 2023. 11. 24. 『동두천시 성장관리계획구역 및 성장관리계획』을 결정 고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으로 2024. 1. 27.이후부터 성장관리계획이 미수립된 계획관리지역 내 공장 및 제조업소의 신규 입지가 불가함에 따라 2022. 6월 관련 용역을 발주하여 조속히 추진했으며, 대상 지역은 기계획지 및 개발지를 제외한 개발압력이 높은 계획관리지역을 대상으로 약 3.77㎢ 규모의 토지를 성장관리계획구역으로 지정하고 계획 수립을 완료했다.
 
 
성장관리계획구역은 지역특성, 개발여건 등을 고려해 일반형과 유도형(주거형, 근린형, 산업형)으로 유형을 구분했다. 유도형의 경우 건축물의 건축제한(불허용도)을 지정해 용도혼재에 따른 기능 상충을 최소화하고자 계획하고, 성장관리계획에는 △기반시설에 관한 계획 △건축물의 밀도계획 및 인센티브에 관한 계획 △건축물 용도에 관한 계획 △환경관리 계획 △산지개발 및 경관계획에 관한 계획 등의 내용을 담아 수립했다.
 
김미화 도시재생과장은 “대상 지역에 민선 8기 시정 목표인 ‘동두천을 새롭게, 시민을 힘나게!’를 실현하고자 계획 수립 원칙에 따라 규제가 되는 의무사항을 최소화하고자했다”라며 “실현가능한 다양한 인센티브 항목을 정하여 건폐율 50% 이하, 용적률 125% 이하로 완화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해 결정했으며 향후 도시계획이 규제가 아닌 시민에게 도움이 되고 혜택이 되는 계획이 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겠다”라고 전했다.
 
성장관리계획구역 포함 여부는 토지이음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시청 홈페이지에 고시된 내용으로 확인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ducheon City, Gyeonggi-do, announces decision on growth management plan area to prevent reckless development
 
Prevent reckless development and induce planned development by designating growth management planning areas for planned management areas with high development pressure.
 
[Break News Dongducheon = Reporter Kim Wan-young] Dongducheon City, Gyeonggi-do (Mayor Park Hyeong-deok) is planning to target areas where there are concerns about disorderly development due to conflicting functions due to mixed uses such as residential and factories in non-urbanized areas where development pressure is high and lack of infrastructure. It was announced that the 『Dongducheon City Growth Management Planning Area and Growth Management Plan』 was decided and announced on November 24, 2023 in order to guide development and provide management direction.
 
Due to the revision of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National Land Planning and Utilization Act, the city will no longer be able to locate new factories and manufacturing plants in planning management areas where a growth management plan has not been established from January 27, 2024. The service was ordered and promoted quickly, and the target area was a planning management area with high development pressure, excluding pre-planned land and development land. About 3.77㎢ of land was designated as a growth management planning area and plan establishment was completed.
 
Growth management plan areas were divided into general type and induced type (residential type, neighborhood type, and industrial type) considering regional characteristics and development conditions. In the case of the guided type, it is planned to minimize functional conflicts due to mixed use by specifying construction restrictions (unallowable use) of buildings, and the growth management plan includes △ plans for infrastructure, △ plans for building density and incentives, and △ buildings. It was established with contents such as a plan for use, an environmental management plan, and a plan for mountain development and landscape planning.
 
Kim Mi-hwa, head of the Urban Regeneration Department, said, “In order to realize the goal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municipal administration in the target area, ‘Renew Dongducheon, empower citizens!’, we tried to minimize regulatory obligations in accordance with the principles of planning,” adding, “Various incentives that can be realized.” “We have decided to actively review and determine items so that we can receive the relief benefits of building-to-land ratios of 50% or less and floor area ratios of 125% or less, and we will actively review future urban planning to ensure that it is not a regulation but a plan that is helpful and beneficial to citizens,” he said.
 
You can check whether a growth management plan area is included on the Land Joint website, and for more information, check the information posted on the city hall website.
 
kwy160901@hanmail.net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