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지방환경청, 대암산 용늪 제한개방...탐방객 출입 시행

1일 최대 250명, 인제군·양구군에 출입 신청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5/15 [10:33]

원주지방환경청, 대암산 용늪 제한개방...탐방객 출입 시행

1일 최대 250명, 인제군·양구군에 출입 신청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5/15 [10:33]

▲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오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원주지방환경청은 올해 강원도 인제군 대암산 용늪 습지보호지역의 생태탐방을 희망하는 탐방객들에게 출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대암산 용늪은 4,000~4,500년 전에 형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국내 대표적인 고층습원이다. 식물 343종, 동물 303종 등 북방계 식물 및 희귀종이 풍부하고 습원식물이 대규모로 자생하는 등 생물다양성이 풍부한 생태자원의 보고이기도 하다. 우리나라 람사르협약등록 제1호 습지 및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됐다.이에 원주지방환경청은 무분별한 출입으로 인한 생태계 훼손 방지를 위해 대암산 용늪의 출입을 제한하고 있다.

 

다만, 일반인들에게 용늪의 우수한 생태계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매년 일정 기간동안 1일 최대 250명(인제군 150명, 양구군 100명)까지 탐방을 허용하고 있다. 탐방을 원할 경우 인제군 및 양구군을 통해 출입을 신청하면 된다.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은 “용늪의 자연 생태를 보전·복원함과 동시에 효율적으로 이용·관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하며, “탐방객께서는 보호종 훼손, 탐방로 이탈, 임산물 채취 등의 행위를 하지 않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Daeamsan Yongneup Restricted Opening...Enforcement of Visitor Access

 

Up to 250 people per day, apply for access to Inje-gun and Yanggu-gun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From the 16th to October 31st,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announced that it would allow visitors who wish to explore the ecology of the Yongneup Wetland Reserve in Daeamsan, Inje-gun, Gangwon-do this year.

 

Daeamsan Yongneup is a representative high-rise wetland in Korea, which is estimated to have been formed 4,000 to 4,500 years ago. It is also a treasure trove of ecological resources rich in biodiversity, with abundant northern plants and rare species, including 343 plant species and 303 animal species, and large-scale wetland plants. It has been designated as the 1st wetland and wetland protection area registered under the Ramsar Convention in Korea. Accordingly,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is restricting access to Daeamsan Mountain Yongneup to prevent damage to the ecosystem due to reckless access.

 

However, in order to provide the general public with an opportunity to experience the excellent ecosystem of Yongneup, up to 250 people (150 from Inje-gun and 100 from Yanggu-gun) are allowed to visit during a certain period of each year. If you want to visit, you can apply for access through Inje-gun and Yanggu-gun.

 

Kim Jeong-hwan, head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said, “We will continue to make efforts to preserve and restore the natural ecology of Yongneup and at the same time efficiently use and manage it.” We ask for your cooperation so that this does not happen.”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지방환경청, 대암산, 용늪, 개방, 인제군, 양구군, 자연, 생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환경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