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양여 폐천 385필지 종합관리계획 수립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5/03 [14:14]

경기도, 양여 폐천 385필지 종합관리계획 수립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5/03 [14:14]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경기도는 올해 양여 폐천부지 385필지를 매각 또는 대부 등 효과적인 활용을 추진하기 위해 ‘2023년 양여 폐천부지 관리계획’을 수립했다고 3일 밝혔다.

 

폐천부지란 하천공사 또는 자연현상 등으로 하천의 유로가 변경돼 대지가 된 곳을 뜻하며, 치수 및 하천환경 보전 등의 목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없어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자체에 소유권을 넘겼다는 의미로 ‘양여 폐천부지’라 하는데 이를 매각하거나 대여할 때 세입 증가 효과가 있다. 

 

현재 도내 양여 폐천부지는 1천184필지 83만 5천8㎡에 달한다. 도는 지난해 양여 폐천부지 420필지(54만 7천306㎡)를 매각 또는 대부해 7천 3천900여만 원의 수익을 올렸으며, 올해는 385필지(50만 9천568㎡)를 매각 또는 대부할 계획이다. 

 

올해 매각 대상은 20필지(1만 3천703㎡), 대부 대상은 365필지(49만 5천865㎡)다. 매각대금의 경우 도와 시군이 7대 3의 비율로 세입 조치되며, 대부료의 경우 도와 시군이 5대 5의 비율로 세입 조치한다.

 

매각·대부 대상 외에도 활용하고자 하는 도민이 도와 시·군에 매각·대부를 요청하면 적극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경기도 부동산포털에서 시·군별, 소재지, 지목, 면적, 토지이용계획, 대부 현황 등 양여 폐천부지 정보를 공개하고 있다.

 

백승범 경기도 하천과장은 “도유재산의 효율적인 관리와 활용을 위해 매년 양여 폐천부지의 대부, 매각 등 시·군의 의견을 수렴해 양여 폐천부지의 가치 향상을 위한 종합관리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establishes 'comprehensive management plan' for efficient property management of Yangyeo abandoned stream site

 

[Reporter Kim Hyeon-woo = Northern Gyeonggi-do] Gyeonggi-do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had established the '2023 Yangyeo Abandoned Stream Site Management Plan' to promote effective utilization such as sale or loan of 385 lots of abandoned Yangyeo this year.

 

Abandoned stream site refers to a site where the channel of a river has been changed due to river construction or natural phenomena, etc., and it does not need to be used for purposes such as water control and preservation of the river environment, meaning that the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as handed over ownership to the local government. It is called 'abandoned land', and when it is sold or leased, it has an effect of increasing tax revenue.

 

Currently, the Yangyeo abandoned stream site in the province amounts to 835,08㎡ of 1,184 lots. Last year, the province sold or loaned 420 lots (547,306㎡) of abandoned stream land in concession, earning a profit of 739 million won, and this year, 385 lots (509,568㎡) will be sold or loaned. plan.

 

This year, the target for sale is 20 lots (13,703㎡), and the loan target is 365 lots (495,865㎡). In the case of the sales proceeds, the province and city/county measure revenue at a ratio of 7:3, and in the case of rental fees, the province and city/gun county revenue measures at a ratio of 5:5.

 

In addition to being subject to sale or loan, we plan to actively review when provincial residents who want to utilize it ask for sale or loan to the provincial city or county.

 

Gyeonggi-do discloses concession and abolished site information, such as city/gun, location, land category, area, land use plan, and loan status, on the Gyeonggi-do Real Estate Portal.

 

Baek Seung-beom, head of the River Division of Gyeonggi-do, said, “For efficient management and utilization of Doyu property, we plan to establish a comprehensive management plan to improve the value of the abandoned stream site by collecting opinions from cities and counties every year, such as loans and sales of the abandoned stream site.” sai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경기도, 양여 폐천부지, 매각, 대부, 관리계획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