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 용역 보고회' 개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5/02 [14:16]

포천시,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 용역 보고회' 개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5/02 [14:16]

▲ 포천시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 찾아가는 용역보고회 개최 <사진제공=포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포천] 포천시는 지난 4월 28일 시민과 적극적인 소통을 위한 ‘찾아가는 청성산 종합개발 계획수립 기본구상 및 타당성 검토 용역 중간보고회’를 군내면사무소에서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은 반월산성을 상징화하고 수종갱신, 둘레길 조성, 산책로 정비 등 역사, 문화와 놀이시설이 공존하는 포천 대표 힐링공간 조성사업이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백영현 포천시장, 연제창 포천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신읍동, 선단동, 신북면 주민대표, 기관·단체장 등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중간 보고 및 문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의 의견 수렴이 이뤄졌다.

 

▲ 포천시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 찾아가는 용역보고회 개최 <사진제공=포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용역 관계자는 “청성산 대상지 여건을 고려하여 최신 트렌드에 맞는 휴양 및 체험시설 도입을 검토하고, 문화재(반월산성, 성곽)를 상징화해 포천의 대표 랜드마크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구리·포천고속도로(신북IC)와 국도 인근에 위치하여 포천의 관문역할을 하는 청성산에 자연친화적이고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 도입되도록 검토 바란다”면서 “더 나아가 포천천 블루웨이 조성사업과 역세권사업이 진행되면 이곳은 명실상부 포천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다. 향후 청성산이 시민은 물론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공간이 되도록 힘 써주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 City holds 'Cheongseongsan Comprehensive Development Project Service Reporting Session'

 

[Reporter Kim Hyeon-woo = Pocheon] The city of Pocheon announced on the 2nd that it held an interim report on the basic conception and feasibility review service for the establishment of a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for visiting Cheongseongsan Mountain on April 28th at the Gunnae-myeon Office for active communication with citizens.

 

The Cheongseongsan Comprehensive Development Project is a representative healing space creation project in Pocheon where history, culture and amusement facilities coexist, such as symbolizing Banwolsanseong Fortress and renewing tree species, creating a trail, and maintaining a walking trail.

 

At the briefing session on this day, about 40 officials, including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and Pocheon City Council Vice-Chairman Yeon Je-chang, representatives of Sineup-dong, Seondan-dong, and Sinbuk-myeon, and heads of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attended the interim report and collected opinions from various fields such as culture and tourism.

 

A service official said, “Considering the conditions of the Cheongseongsan site, we will review the introduction of recreational and experience facilities that fit the latest trends, and symbolize cultural assets (Banwolsanseong Fortress, Fortress) to create a representative landmark of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of Pocheon said, "I hope you will consider introducing a nature-friendly and accessible facility to Cheongseongsan, which serves as a gateway to Pocheon as it is located near the Guri-Pocheon Expressway (Sinbuk IC) and the national highway." If the station area project is carried out, this place can become a landmark of Pocheon both in name and reality. I urge you to make efforts to make Cheongseongsan a place visited by many tourists as well as citizens in the future.”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포천시, 청정산 종합개발 계획수립 기본구상 및 타당성 검토 용역 중간보고회, 백영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