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온라인·비대면 유통 축산물 제조업체 집중점검 실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4/13 [09:53]

경기도, 온라인·비대면 유통 축산물 제조업체 집중점검 실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4/13 [09:53]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경기도가 오는 25일까지 온라인에서 많이 판매되는 축산물의 제조업체와 무인정육점 등 자동판매기 운영업체 67곳을 대상으로 집중점검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급격히 늘어난 온라인·비대면 축산물 소비 경향에 맞춰 식중독 사고 등 식품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조치다. 

 

도는 소고기·삼겹살 등 포장육과 햄류·소시지류 등 식육가공품 가공업 33개소, 포장처리업 27개소, 무인 정육점·사물인터넷 자동판매기 운영업체 7개소의 업체별 1개 품목 이상을 수거해 검사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식육의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여부, 보관온도 준수, 냉장·냉동설비의 정상 작동 여부, 배송과정에서 보관온도가 준수될 수 있도록 적절한 포장방법 및 냉매제 사용 여부, 소비(유통)기한 경과 제품 판매 여부, 무인 시설 내 기계류 등 위생관리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부적합 제품은 회수·폐기하고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행정 처분할 방침이다. 

 

경기도는 위생점검뿐만 아니라 포장육 및 식육가공품에 대해 제품을 수거해 안전성 검사를 실시하며 특히 포장육의 경우 항생물질과 농약에 대한 잔류물질 검사도 실시할 계획이다. 

 

김종훈 동물방역위생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소비자들의 축산물 소비 패턴에 변화가 생겼다”라며 “온라인, 비대면 축산물 구매가 증가한 만큼 이에 대한 안전한 먹거리 유통 질서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conducts intensive inspection of online and non-face-to-face distribution livestock products manufacturers

 

[Reporter Kim Hyeon-woo = Northern Gyeonggi-do] Gyeonggi-do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will conduct intensive inspections on 67 vending machine operators, including manufacturers of livestock products and unmanned butcher shops, that are sold a lot online until the 25th.

 

This is a measure to prevent food safety accidents such as food poisoning accidents in line with the trend of online and non-face-to-face consumption of livestock products, which has rapidly increased since the outbreak of Corona 19.

 

The province collects and inspects at least one item from 33 processed meat processing businesses such as beef and pork belly, ham and sausage, 27 packaging processing businesses, and 7 unmanned butcher shops and IoT vending machine operators.

 

The main inspection items are compliance with sanitary handling standards for meat, compliance with storage temperature, normal operation of refrigeration and freezing facilities, use of appropriate packaging method and refrigerant to ensure compliance with storage temperature during delivery, products that have expired Whether it is sold, whether it is sanitary management such as machinery in unmanned facilities, etc.

 

As a result of the inspection, nonconforming products will be recalled and discarded, and administrative actions will be taken for violations.

 

In addition to sanitary inspections, Gyeonggi-do plans to collect products for packaged meat and processed meat products and conduct safety inspections.

 

Kim Jong-hoon, head of the Animal Prevention and Hygiene Division, said, "Since COVID-19, consumers' consumption patterns of livestock products have change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경기도, 축산물, 제조업체, 정육점, 자동판매기, 집중점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