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 군부대 기숙사 화재, 대부분 경미한 부상...화재 원인은 파악 중

부상자 십수명 포천·양주 등 군 병원 여러 곳 분산 치료 중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3/24 [17:46]

가평 군부대 기숙사 화재, 대부분 경미한 부상...화재 원인은 파악 중

부상자 십수명 포천·양주 등 군 병원 여러 곳 분산 치료 중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3/24 [17:46]

▲ 화재가 발생한 가평군 조종면 군부대 영외 간부 숙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24일 새벽 3시경 가평군 조종면 청군로의 군부대 영외 간부 숙소 1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군인 십수명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화재 신고를 접수한 가평소방서는 3시 08분여 경 현장에 도착했고 약 1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이날 현장에는 소방차량 16대, 구급차량 6대, 기타차량(경찰, 한국전력공사 등) 21대 등 총 43대가 출동했으며, 소방대원 82명과 의용소방대원 20명이 출동해 화재를 진압했다.

 

이번 화재로 인해 숙소 내에 있던 간부 대원들은 연기 흡입으로 인해 포천과 양주 등에 있는 국군병원으로 나누어 이송돼 치료받고, 현재 휴식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다행스럽게도 현재 대부분 환자는 경미한 상태며, 화재 원인은 다음 주까지 감식을 통해 밝힐 예정이라고 전해진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 military dormitory fire, mostly minor injuries...Fire cause is under investigation

 

Dozens of injured are undergoing distributed treatment at various military hospitals in Pocheon and Yangju.

 

[Reporter Kim Hyun-woo = Gapyeong] Around 3:00 am on the 24th, a fire broke out on the first floor of the dormitory for officers outside the military base on Cheonggun-ro, Jojong-myeon, Gapyeong-gun, and dozens of soldiers are known to be receiving treatment.

 

The Gapyeong Fire Department, which received the fire report, arrived at the scene around 3:08 and extinguished the fire in about an hour.

 

A total of 43 vehicles, including 16 firefighting vehicles, 6 ambulance vehicles, and 21 other vehicles (police, Korea Electric Power Corporation, etc.) were mobilized to the scene, and 82 firefighters and 20 volunteer firefighters were dispatched to put out the fire.

 

Due to the fire, the executives who were in the accommodation were divided into military hospitals in Pocheon and Yangju due to smoke inhalation, were transferred to receive treatment, and were found to be currently resting.

 

Fortunately, most of the patients are currently in a mild condition, according to military officials, and the cause of the fire is said to be revealed through identification by next week.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가평군, 가평소방서, 화재, 경상, 군부대, 간부 숙소, 조종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