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 거접사격장, 민·관·군 ‘갈등영향분석 합의각서’ 체결

사격 소음측정 등 갈등영향분석 합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3/17 [16:42]

가평 거접사격장, 민·관·군 ‘갈등영향분석 합의각서’ 체결

사격 소음측정 등 갈등영향분석 합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3/17 [16:42]

▲ 제2차 민·관·군 상생협의회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지난 13일 가평 상판리 거접사격장 민·관·군 상생협의회는 상생협력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거접훈련장 갈등영향분석을 위한 합의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합의는 거접훈련장 인근 주민과 가평군, 7군단의 직·간접 이해관계자 간의 갈등 및 쟁점을 분석을 위한 목적으로 엄기용 상판리 거접사격장 대책위원장과, 서태원 가평군수, 고현석 제7기동군단장, 허훈 상생협력 조정위원장이 참석해 서명했다. 

 

합의각서 내용은 갈등영향분석 간 사격 소음측정을 1회 시행해 소음측정 결과를 갈등영향분석을 통한 종합적인 갈등 해소 방안도출 및 민·관·군 상생협력방안 마련에 사용한다는 것이다.

 

단, 이번 결과로 사격훈련을 위한 부대 자체 기준으로 설정하거나, 갈등영향분석 외 다른 용도로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합의했다.

 

이 소식을 들은 주민 A씨는 “이번 합의가 올해 처음으로 민·관·군이 상생방안을 찾기 위해 한 발짝 나아간 것으로 보여진다. 오랫동안 지속되어 왔던 갈등이 이른 시일 내에 상생방안을 찾아 해결되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2월 13일 제2차 민·관·군 상생협의회에서 상판리 거접사격장 상생방안을 빠르게 도출하기 위해 실무협의회를 구성했다.

 

실무협의회가 구성되고 약 3개월 뒤에 합의 소식이 전해지면서 마을 주민들은 2019년부터 지금까지 약 4년간 지속되어 왔던 갈등이 해결되기를 소망하고 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 Geojeop Shooting Range, private-government-military ‘memorandum of agreement on conflict impact analysis’ signed

 

Agreement on conflict impact analysis including shooting noise measurement

 

[Reporter Kim Hyun-woo = Gapyeong] On the 13th, the Gapyeong Sangpan-ri Geojeop Shooting Range Private, Government, and Military Coexistence Council signed a ‘memorandum of agreement for analyzing the impact of conflicts at the Geojeop Training Range’ to derive a win-win cooperation plan.

 

The agreement on this day was for the purpose of analyzing conflicts and issues between residents near the Geojeo training ground and direct and indirect stakeholders of Gapyeong-gun and the 7th Corps, with Eom Gi-yong, Sangpan-ri Geojeop Shooting Range Countermeasures Committee Chairman Seo Tae-won, Gapyeong-gun Governor, Goh Hyun-seok, 7th Mobile Corps Commander, Heo Hoon coordinating win-win cooperation The chairman attended and signed it.

 

The content of the agreement is that the shooting noise measurement is conducted once during the conflict impact analysis, and the noise measurement results are used to devise a comprehensive conflict resolution plan through the conflict impact analysis and to prepare a mutually beneficial cooperation plan between the private sector and the military.

 

However, it was agreed that this result would not be set as Buda's own standards for shooting training or used for purposes other than conflict impact analysis.

 

Resident A, who heard the news, said, “This agreement seems to be the first step this year for the public, government, and military to take a step forward to find a mutually beneficial solution. I hope that the conflict that has been going on for a long time can be resolved by finding a win-win solution in the near future.”

 

Meanwhile, on December 13 last year, at the 2nd Private-Government-Military Coexistence Council, a working-level council was formed to derive quick results for win-win measures related to the Sangpan-ri Geojeop Shooting Range.

 

As the news of the agreement was reached about three months after the working-level council was formed, the villagers hoped that the conflict that had lasted for about four years since 2019 would be resolve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상판리 거접사격장, 거접훈련장, 상생협의회, 실무협의회, 상생협력방안, 합의각서, 갈등영향분석, 서태원, 엄기용, 고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