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특별자치도 설치 위한 북부 현안 대책 논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3/09 [11:34]

경기도, 특별자치도 설치 위한 북부 현안 대책 논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3/09 [11:34]

▲ 경기도 북부 청사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경기도는 북부 10개 시·군 및 김포시와 함께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도․시군 협력체계, 경기북부 AI ․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관리 대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8일 경기도는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상황실에서 오후석 행정2부지사 주재로 북부 시군 부단체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개최하지 못했던 경기북부 시·군 부단체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도는 우선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도와 시군의 협력체계 구축을 요청했다. 

 

현재 도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추진단을 신설하고 특별자치도 설치 기본계획과 비전․발전전략 수립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는 도민들에게 경기북부특별자치도의 비전을 적극적으로 제시해 도민의 관심도를 높일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시군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도는 경기북부 고병원성 AI,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만큼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방역관리를 강화해 줄 것을 요청했다. 

 

아울러 접경지역 발전종합계획 및 특수상황 지역 개발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접경지역 시군과 공조 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경기평화광장 도민마켓,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DMZ OPEN Festival), 시군 인허가 민간 건설공사장 안전관리 강화, 시내버스 준공영제 확대 등 올해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각종 사업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를 요청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또, 남양주시 지방도383호선(진건~오남)도로개설공사 조속 추진, 양주시 은남일반산업단지 공업용수도 건설사업 관련 건의, 가평군 접경지역 추가지정 요청 등 9건의 시군 건의 사항을 논의했다.

 

오후석 행정2부지사는 “올해 경기북부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발전전략 수립, 시내버스 준공영제 확대, 고병원성 AI 및 ASF 차단 방역 등 시군의 적극적 협조가 필요한 현안 사업이 많다.”라며 “지역현안의 효율적 해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시군과의 소통과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Discussion on Northern Issues for Establishment of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Reporter Kim Hyun-woo = Northern Gyeonggi-do] Gyeonggi-do, along with 10 northern cities and counties and Gimpo-si, is a provincial-city-gun cooperation system for the establishment of Northern Gyeonggi-do, AI ․ It was announced on the 9th that they discussed measures to prevent and manage African swine fever.

 

On the afternoon of the 8th, Gyeonggi-do held a meeting of deputy heads of cities and counties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which could not be held due to Corona 19, with about 30 people attending, including vice heads of northern cities and counties, presided over by Deputy Governor Oh Hu-seok at the situation room of the Northern Gyeonggi Provincial Office.

 

On this day, the province first requested the establishment of a cooperative system between the province and the city and county for the establishment of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Currently, the province has newly established the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Promotion Team and is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the basic plan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nd the vision and development strategy.

 

Gyeonggi-do actively presented the vision of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to the residents and asked for active cooperation from the city and county in terms of ways to increase the interest of the residents.

 

In addition, as the highly pathogenic AI, African swine fever (ASF) is occurring sporadically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the province requested to strengthen quarantine management without letting go of tension.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further strengthen the cooperation system with cities and counties in the border area for the smooth implementation of the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for the border area and development projects for special situation areas.

 

In addition, active cooperation and interest were requested for various projects promoted by Gyeonggi-do this year, such as the Gyeonggi Peace Plaza Domin Market, DMZ OPEN Festival, strengthening safety management at private construction sites licensed by the city and county, and expanding the city bus semi-public operating system.

 

At the meeting, 9 proposals were also discussed, including the prompt promotion of Namyangju Local Road No. 383 (Jingeon-Onam) road construction, Yangju-si Eunnam General Industrial Complex industrial waterworks construction project, and request for additional designation of Gapyeong-gun border area.

 

“This year, Northern Gyeonggi Province has many pending projects that require active cooperation from the city and county, such as establishing a development strategy for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expanding the city bus quasi-public operation system, and blocking and disinfecting highly pathogenic AI and ASF,” said Oh Hu-seok, the 2nd deputy governor of the administration. We will continue to expand communication and cooperation with the city and county to solve the problem.”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경기도, 경기북부, 오후석, 특별자치도, 회의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