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동근 의정부시장, 흥선권역 야간 합동 순찰 실시

지난 9월 김근식 사태 이후 주민 불안감 심화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2/27 [10:58]

김동근 의정부시장, 흥선권역 야간 합동 순찰 실시

지난 9월 김근식 사태 이후 주민 불안감 심화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2/27 [10:58]

▲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의정부] 지난 24일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흥선권역 총 4개대 순찰대원 20여 명과 함께 거주지역 및 취약지역에 대한 위험 요소 점검을 통해 향후 방범 순찰이 실질적인 주민 보호에 맞춰질 수 있도록  주요 현장을 합동 순찰했다고 밝혔다. 

 

흥선권역 자율방범대는 그간 입석마을 취약지구 및 호명산 빌리지 등 거주지역과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경기북부지부, 영아원 등에 대한 순찰을 지속해 왔다. 여기에 지난해 9월 김근식 사태 이후 입석마을 지역 주민들의 높아진 불안감 해소를 위한 안전 체감도 향상 대책으로 흥선권역 4개 자율방범대가 연합해 기존 주 1회 순찰하던 것을 지난해 12월부터 본격 주 5회로 확대 운영했다. 

 

흥선권역 자율방범대는 “입석마을의 방범 순찰을 통해 사회적약자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안심 귀갓길을 보장하고, CCTV가 닿지 않는 곳까지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치안을 담당하는 봉사자의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며, “사명감을 북돋워 주시고, 함께 동참해 주신 시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사회적 취약계층인 아동, 여성 등의 편안한 귀가를 돕고, 나아가 사전 범죄예방 활동을 통해 야간에도 마음 편히 다닐 수 있는 정주 환경을 조성해 준 흥선권역 자율방범대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아울러, 방범대원분들의 방범 활동 추진으로 마을주민들이 애향심을 가지며 터전을 살아가고, 지역 안전망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것에 자부심을 가지시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ijeongbu Mayor Kim Dong-geun conducts joint night patrols in the Heungseon area

 

After the Kim Geun-sik incident in September, residents' anxiety deepened.

 

[Reporter Nam Sang-hoon = Uijeongbu] On the 24th, Uijeongbu Mayor Kim Dong-geun, along with 20 patrolmen from 4 platoons in the Heungseon area, inspected major sites so that future security patrols could be tailored to practical protection of residents by checking risk factors for residential and vulnerable areas. They said they had a joint patrol.

 

The Heungseon Area Voluntary Crime Prevention Team has been patrolling residential areas such as Ipseok Village and Homyeongsan Village, as well as the North Gyeonggi Branch of the Korea Legal Protection and Welfare Corporation and infant centers. In addition, as a measure to improve the sense of safety to relieve the residents of Ipseok Village after the Kim Geun-sik incident in September of last year, four autonomous security teams in the Heungseon area joined forces to expand the operation from once a week to five times a week from December of last year. did.

 

The Heungseon Area Autonomous Crime Prevention Unit said, “Through crime prevention patrols in Ipseok Village, we will guarantee safe return to the residents as well as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an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with the mind of a volunteer in charge of public order in the community, even to areas where CCTV cannot reach.” I am grateful to the mayor for encouraging a sense of duty and participating together.”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said, “I am deeply grateful to the Heungseon Area Autonomous Crime Prevention Team for helping socially vulnerable children and women return home comfortably, and furthermore, through prior crime prevention activities, to create a settled environment where they can walk comfortably at night.” In addition, with the promotion of crime prevention activities by the members of the crime prevention team, the villagers are living in their hometown with a love for their hometown, and take pride in the fact that they are establishing themselves as a regional safety net, and I ask for your continued support.”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의정부, 김동근, 의정부시장, 흥선권역, 자율방범대, 야간, 순찰, 김근식, 불안, 해소, 안전, 거주지역, 취약지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