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형덕 시장, ‘시장이 시민을 찾아갑니다’ 현장출동 중앙시장에서 개최

지난해 12월에는 걸산동 행복학습관과 금년 1월에는 지행역 인근 평생학습관.. 총 26건 현장민원 받아처리

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3/02/23 [14:54]

박형덕 시장, ‘시장이 시민을 찾아갑니다’ 현장출동 중앙시장에서 개최

지난해 12월에는 걸산동 행복학습관과 금년 1월에는 지행역 인근 평생학습관.. 총 26건 현장민원 받아처리

김완영 기자 | 입력 : 2023/02/23 [14:54]

 

▲ 박형덕 동두천시장이 중앙시장에서 현장민원들과 상담하고 있다  © <사진제공=동두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완영 기자 = 동두천] 동두천시(시장 박형덕)는 지난해 12월부터 매월 운영계획을 지난 22일 중앙시장에서『현장 출동, 시장이 시민을 찾아갑니다.』를 개최했다.

 

민선8기 시장 취임 후 세 번째를 맞이한 2월 중 『현장 출동, 시장이 시민을 찾아갑니다.』는 동두천시를 대표하는 재래시장이면서 서민경제와 밀접한 중앙시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중앙시장 상인은 물론 시장에 물건을 사러 오는 시민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등을 찾은 시민들의 민원사항, 건의사항, 애로사항 등 각종 민원을 시장이 직접 접수하여 답변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박형덕 동두천시장은 “동두천 대표 재래시장인 중앙시장에서 행사를 진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시민들이 편안하게 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각종 편의시설 등의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현장에서 시민의 의견을 직접 듣고 시민과의 대화로 문제 해결방안을 모색하여 더 나은 동두천을 만들고 시민과 격의 없이 소통하는 시장이 되겠다”라고 소통행정 실현 의지를 밝혔다.

 

한편 지난해 12월에는 오지마을인 걸산동 행복학습관에서 금년 1월에는 지행역 인근 평생학습관에서 진행됐으며 총 26건의 현장민원을 접수받아 처리중에 있다.

 

kwy16090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ayor Park Hyung-deok, ‘Mayor visits citizens’ on-site dispatch Held at Jungang Market

 

In December of last year, the Geolsan-dong Happiness Learning Center and in January this year, the Lifelong Learning Center near Jihaeng Station.. A total of 26 complaints were received and handled.

 

[Reporter Kim Wan-yeong = Dongducheon]

 

Dongducheon City (Mayor Park Hyeong-deok) has held a monthly operation plan since December of last year at Jungang Market on the 22nd, “The Mayor visits the citizens.”

 

In February, the third time since the inauguration of the mayor of the 8th popular election, 『On-site dispatch, the mayor visits citizens.』 was held at Jungang Market, which is a traditional market representing Dongducheon and closely related to the economy of the working class.

 

The event was held in the form of the mayor directly receiving and responding to various complaints, suggestions, and difficulties from merchants in the central market, citizens who came to the market to buy goods, and citizens who visited the Jungang-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Park Hyung-deok, Mayor of Dongducheon, said, "We are delighted to hold the event at Jungang Market, the representative traditional market in Dongducheon, and we will do our best to support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so that citizens can use the market comfortably in the future." He expressed his will to realize communication administration, saying, “I will make a better Dongducheon and become a mayor who communicates freely with citizens by seeking solutions to problems through dialogue with citizens.”

 

Meanwhile, in December of last year, it was held at the Happy Learning Center in Geolsandong, a remote village, and in January this year, it was held at the Lifelong Learning Center near Jihaeng Station, and a total of 26 on-site civil complaints were received and are being processed.

 

kwy160901@hanmail.net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완영 기자, 동두천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