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전천' 지역 랜드마크 추진...사계절 테마 휴식공간으로 조성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3/02/07 [12:32]

동해시, '전천' 지역 랜드마크 추진...사계절 테마 휴식공간으로 조성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3/02/07 [12:32]

▲ <사진제공=동해시> 심규언 동해시장 전천일대 현장 점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동해시] 동해시가 민선 8기 공약사업인 전천을 남부권역의 사계절 테마 휴식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지난해부터 전천 자전거도로 조성을 시작으로 잔디광장 정비, 둔치 산책로 확충, 폐철교 활용사업 등 전천 시민 여가 힐링 공간 조성사업이 추진중에 있다.

 

지난 6일 심규언 시장은 전천 일대 주요 사업 현장에서 업무방향 협의, 문제점 개선방향 등을 논의하며 차질 없는 업무 추진을 당부했다.

 

먼저, 12억원이 투입되는 전천 폐철교 사업이 조성되며, 3월 교량 보수·보강, 산책로 쉼터, 장미터널, 전망대, 경관조명 등이 설치되어 12월말부터 테마공원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 <사진제공=동해시>심규언 동해시장 전천일대 현장 점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심규언 시장은 현장에서 장애인을 위한 폐철도 진입로 베리어프리(무장애) 시스템이 적용될 수 있도록 해당부서에 주문했다.

 

이와함께, 오는 2026년까지 연도별로 전천교 ~ 청운교 구간 자전거도로(L=942m)설치한다,

 

또한, 전천 잔디광장 정비, 청운교부터 귀운제방까지 둔치 산책로 확충, 공원·녹지(초화원), 휴식공간(폐철교), 어린이 교통 체험시설, 횡단교(갯목), 어도 설치, 레저공간 등 전천 시민 여가 힐링 공간 조성사업이 추진된다.

 

심규언 시장은 “동해시의 젖줄인 전천을 남부권역의 힐링 관광 명소로 탈바꿈 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속도를 내는 등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oon-ho = Donghae City] Donghae City announced that it is speeding up its promotion to create Jeoncheon, the 8th public election pledge project, as a four-season themed resting place in the southern region.

 

Accordingly, starting with the creation of the Jeoncheon bicycle road from last year, projects to create a leisure and healing space for citizens of Jeoncheon, such as maintenance of the grass plaza, expansion of the promenade, and utilization of the abandoned railroad bridge, are being promoted.

 

On the 6th, Mayor Shim Gyu-eon discussed the direction of work and the direction of improvement of problems at major business sites in the Jeoncheon area, and requested that the work be carried out without disruption.

 

First, the Jeoncheon Abandoned Railroad Bridge project, which costs 1.2 billion won, will be created, and in March, bridge repair and reinforcement, a trail rest area, a rose tunnel, an observatory, and landscape lighting will be installed, and will be operated as a theme park from the end of December.

 

Mayor Sim Gyu-eon ordered the relevant department to apply a barrier-free (barrier-free) system to the access road of the abandoned railway for the disabled on site.

 

In addition, by 2026, a bicycle road (L=942m) will be installed between Jeoncheon Bridge and Cheongungyo Bridge by year.

 

In addition, maintenance of the Jeoncheon lawn plaza, expansion of the promenade from Cheongungyo Bridge to Gwiun Embankment, parks and green areas (flower gardens), rest areas (abandoned railroad bridges), children's transportation experience facilities, crossing bridges (gaetmok), installation of fisheries, leisure spaces, etc. A project to create a leisure and healing space is being promoted.

 

Mayor Sim Gyu-eon asked, “Please do everything possible to speed up the business so that Jeoncheon, the lifeline of Donghae City, can be transformed into a healing tourist attraction in the southern region.”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동해시, 동해시청, 심규언시장, 전천, 랜드마크, 전전후, 휴식공간, 배수문제, 조경시설, 유휴부지활용, 초화원, 폐철교, 레저공간, 갯목, 교통체험시걸, 어도설치, 동해남부권, 어린이교통체험시설, 횡단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