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고물가 속 저소득주민 1만여 가구...건강보험료 지원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3/01/30 [15:59]

동해시, 고물가 속 저소득주민 1만여 가구...건강보험료 지원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3/01/30 [15:59]

▲ <사진제공=동해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동해시]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치솟는 난방비와 전기료 인상에 따라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주민에 건강보험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08년 저소득주민 건강보험료 등 지원조례 제정 이후 취약계층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국민건강보험료 및 노인장기요양보험료를 현재까지 지원해 오고 있다.

 

지원대상은 동해시에 주소지를 둔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역가입자로서 비수급권자 중 생활이 어려운 주민등록상 65세 이상 노인세대, “장애인복지법”에 따라 등록된 장애인이 있는 세대,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모·부자가족 또는 조손가족 중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세대이다. 

 

지원기준은 국민건강보험법에 따라 보건복지부에서 산정 부과된 월 최저 건강보험료 19,780원이하인 가구로, 지급의 경우 매월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대상자 명단을 받아 적합 여부를 확인한 후 시가 공단으로 보험료를 지급함에따라 별도의 신청 절차는 없다.

 

지난 해에는 9천 8백만원을 9,496가구에 지원하였으며, 올해는 1억1천 5백만여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10,000여 가구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기선 복지과장은 “건강보험료 체납으로 인해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정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동해시민의 건강 증진과 나아가 행복한 복지 동해 실현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un-ho = Donghae City] Donghae City (Mayor Sim Gyu-eon) announced that it would support health insurance premiums for low-income residents who are having difficulties living due to soaring heating and electricity bill hikes.

 

Since the enactment of the 2008 ordinance to support health insurance premiums for low-income residents, the city has been supporting national health insurance premiums and long-term care insurance premiums for the elderly to alleviate the economic burden of the vulnerable.

 

Targets of support are local subscribers of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Service with an address in Donghae, and among non-recipients, households aged 65 or older on resident registration who have difficulty living, households with a disabled person registered under the “Welfare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Act”, and all households under the “Single-parent Family Support Act” · This is a generation that belongs to either the rich family or the grandparents family.

 

The criteria for support are households with a monthly minimum health insurance premium of 19,780 won or less calculated and impos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n accordance with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Act. There is no separate application process.

 

Last year, KRW 98 million was provided to 9,496 households, and this year, it plans to invest KRW 115 million to support 10,000 households.

 

Welfare Manager Lee Gi-seon said, "We will provide stable medical services so that there is no problem of not receiving medical benefits due to non-payment of health insurance premiums, and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health of Donghae citizens and further realize the happy welfare of Donghae."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동해시.동해시청, 심규언시장, 건강보험료, 저소득가수, 만65세이상, 장애인, 한부모가족, 의료혜택, 건강보험교체납, 국민건강보험공단, 보건복지부, 의료서비스, 난방비, 가스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