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월군, 인구감소 지방소멸 위기 극복위해 본격 나서

김택곤 기자 | 기사입력 2023/01/27 [12:05]

영월군, 인구감소 지방소멸 위기 극복위해 본격 나서

김택곤 기자 | 입력 : 2023/01/27 [12:05]

▲ <사진제공=영월군> 인구감소와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해 본격적으로 나선다.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택곤 기자=영월군] 영월군이 지방소멸 위기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자 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으로 그간 단기적 시책에서 벗어나 중장기적 지역 정착을 유도하고 권역별 특화산업 육성을 위한 '영월군 인구감소대응 5개년 기본계획'수립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지난해 처음 시행된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에 의한 지방소멸대응기금 사업으로 276억(광역계정 136억, 기초계정 140억)의 대규모 사업비를 확보하여 본격 사업추진에 나선 가운데

 

기금사업과 민선8기 핵심사업간 유기적 연계성을 강화하고 관계인구의 확대 및 생활인구에 대한 맞춤형 지원으로 돌봄, 정주여건, 청년일자리 등 분야별 사업을 강화해 인구유입을 최대화하고 유출을 최소화하여 능동적으로 대응해 나갈 전략이다.

 

또한 영월군 관내 인구의 인구이동 흐름을 분석한 결과 인근 원주시와 춘천시, 정선군으로의 전출이 높고 전출 사유는 직업 및 가족에 따른 비중이 높은점을 착안 특화산업 육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신규사업 발굴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아울러 군은 1월 25일 대회의실에서 영월군 인구정책의 지속가능하고 실효성 있는 추진을 위한 장기적 대응계획 수립을 준비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일자리, 정주여건, 문화‧관광 등 6개 분야와 관련된 인구감소대응추진단(TF) 54개 팀의 담당 직원들을 대상으로 보고회를 개최하였다.

 

이 자리를 통해 올해부터 시행되는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례방안과 지역활력타운 공모에 사전 전략을 모색하며, 중장기 인구계획 수립을 위한 부서 간 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최명서 영월군수는 “인구감소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전 부서의 유기적인 협력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관계인구 확장 및 생활인구 지원을 통해 장기적 안목에서 분야별, 계층별 맞춤형 전략을 수립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gon353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wol-gun is working hard to overcome the crisis of population decline and local extinction.

 

[Reporter Kim Taek-gon = Yeongwol-gun] In order for Yeongwol-gun to actively respond to the crisis of local extinction, customized support for each life cycle is used to guide the mid- to long-term settlement of the region and to foster specialized industries in each region by escaping from short-term policies so far. 'We're going to start in earnest.

 

As a local extinction response fund project under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Population Declining Areas, which was first implemented last year, a large-scale project cost of 27.6 billion won (13.6 billion in wide-area account and 14 billion in basic account) was secured and the project was promoted in earnest.

 

Actively by maximizing population inflow and minimizing outflow by reinforcing organic connectivity between fund projects and core projects of the 8th civil election, and strengthening projects by sector such as care, settlement conditions, youth jobs, etc. through expansion of related population and customized support for living population strategy to respond.

 

In addition,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population movement flow of the population within the jurisdiction of Yeongwol-gun, moving out to nearby Wonju-si, Chuncheon-si, and Jeongseon-gun is high, and the reasons for moving out are based on job and family. We plan to be active.

 

In addition, on January 25, the county prepared a meeting to prepare for the establishment of a long-term response plan for the sustainable and effective implementation of Yeongwol-gun population policy in the conference room, and a population reduction response promotion group related to six areas, including jobs, residential conditions, and culture and tourism, was established. (TF) A briefing session was held for employees in charge of 54 teams.

 

Through this meeting, a special plan for supporting declining population areas, which will be implemented from this year, and a preliminary strategy for the regional vitality town contest were discussed, and inter-departmental cooperation measures for the establishment of a mid- to long-term population plan were discussed.

 

Choi Myeong-seo, Mayor of Yeongwol-gun, said, “To respond to the population decline, organic cooperation between all departments is important.

 

gon353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택곤, 영월군, 지방소멸기금, 지방소멸, 인구감소, 청년정책, 관계인구, 맞춤형지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