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일출명소 추암해변...랜드마크 조형물 설치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2/12/30 [14:14]

동해시, 일출명소 추암해변...랜드마크 조형물 설치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2/12/30 [14:14]

▲ <사진제공=동해시>야간경관·일출명소 추암해변 랜드마크 조형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 = 동해시]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일출 명소인 추암해변에 2023년 해맞이 관광객의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랜드마크 조형물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동해시가 추암(CHUAM. ㅊ ㅜ ㅇ ㅏ ㅁ )글자를 이용하여 설치한 조형물은 낮에는 의자로서, 야간에는 빛으로 추암을 알리는 랜드마크 포토존으로 활용하게 된다.  

 

추암촛대바위를 연결하는 입구 교량의 레인보우 브릿지와  무지개색 경계석 등 해변 곳곳에 경쾌한 색감을 입혀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동해의 감성적인 이미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사진제공=동해시>야간경관·일출명소 추암해변 랜드마크 조형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한편, 추암 촛대바위, 기암석림의 능파대, 추암 출렁다리 등 수려한 경관과 관광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어 4계절 체류형 관광지로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시는, 내년 4월 추암관광지에 추암조각공원 빛 테마공원을 완공하고, 하반기에 미디어 파사드가 설치되면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동해안 대표 야간 경관 명소로 탈바꿈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인섭 관광개발과장은, “앞으로 도째비골 스카이밸리, 무릉별유천지  등 5대권역에 대한 특화관광지를 완성하여 1,000만 관광객 시대를 열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un-ho = Donghae City] Donghae City (Mayor Sim Gyu-eon) announced that it installed a landmark sculpture on Chuam Beach, a popular sunrise spot, to provide various attractions for tourists to see the sunrise in 2023.

 

The sculpture installed by Donghae City using the letters CHUAM (CHUAM. ㅅ ㅜ ㅇ A ㅁ) will be used as a chair during the day and a landmark photo zone that informs Chuam with light at night.

 

It is expected to present an emotional image of the East Sea to tourists visiting here by applying bright colors to various parts of the beach, such as the rainbow bridge at the entrance bridge connecting Chuam Chotdaebawi Rock and rainbow-colored boundary stones.

 

On the other hand, it is well-equipped with beautiful scenery and tourism infrastructure, such as Chuam Chotdaebawi Rock, Neungpadae with strangely shaped stone forests, and Chuam Suspension Bridge, making it a four-season stay-type tourist destination.

 

The city expects that when the Chuam Sculpture Park Light Theme Park is completed in April next year in the Chuam Tourist Area and the media façade is installed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it will be transformed into a representative night view attraction of the East Coast that provides various attractions to tourists.

 

Lee In-seop, head of the tourism development department, said, "We will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to open the era of 10 million tourists by completing specialized tourist destinations for the five major regions, including Dojebigol Sky Valley and Mureungbyeol Yucheonji."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동해시, 추암촛대바위, 기암석림, 능파대, 추암출렁다리, 관광인프라, 4계절체류형관광지, 추암관광지, 추암조각공원, 빛테마공원, 미디어파사드, 도째비골스카이밸리, 무릉별유천지, 5대권역, 특화관광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