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한파 대비 외국인 근로자 '안전관리 강화' 실시

고용주 대상 한파대비 안내문 배포 및 현수막 설치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2/15 [15:11]

포천시, 한파 대비 외국인 근로자 '안전관리 강화' 실시

고용주 대상 한파대비 안내문 배포 및 현수막 설치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2/15 [15:11]

▲외국인 근로자 동절기 한파대비 안내문 <사진제공=포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포천시] 포천시는 연일 지속되는 한파에 대비해 ‘외국인 근로자 한파 대비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동절기 한파 대비 안내문을 포천상공회의소와 외국인을 고용하고 있는 사업주에게 안내했으며, 관계 현수막을 공단 입구 등 12개소에 설치했다고 밝혔다.

 

안내문은 외국인 근로자의 건강관리와 숙소 난방시설에 대한 사업주 조치사항으로 -외국인 숙소의 난방시설 가동 여부, -한파 등으로 근로자의 건강에 영향을 미칠 우려가 있는 경우 대체 숙소 마련, -전기과열 등에 대한 화재예방 조치, -작업장에서 외국인 근로자 건강관리를 위한 조치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고용노동부는 외국인 근로자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지난해 1월부터 가설건축물 축조신고필증을 받지 않은 불법 가설건축물을 외국인 근로자의 숙소로 제공하는 경우 고용허가를 불허하고 있다. 같은 해 7월 외국인 근로자가 주거시설에 대한 정보를 충분히 인지할 수 있도록 고용허가 신청 시 기숙사 시설표 외 시각 자료 제출을 전 업종에 의무화하고 있다. 또한 기존에 불법 가설물에 거주 중인 외국인 근로자가 희망할 경우 사업장 변경 횟수에 포함하지 않고 사업장을 변경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한편, 포천시는 외국인근로자지원팀을 신설하고,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지원정책 수립, 외국인 근로자와 관련한 사회적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행정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외국인 근로자 고용주는 근로자의 숙소 및 작업환경에 대해 배포된 안내문을 숙지하고 난방시설 가동 여부를 철저하게 점검하는 등 외국인 근로자들이 몸도 마음도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협조 바란다.”고 당부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 city implements 'strengthening safety management' for foreign workers in preparation for cold wave

 

Distribute notices for employers to prepare for cold wave and install banners

 

[Reporter Nam Sang-hoon = Pocheon City] Pocheon City has provided guidance to the Pocheon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nd business owners employing foreigners in order to 'strengthen safety management in preparation for cold waves for foreign workers' in preparation for cold waves that last every day. installed at 12 locations, including the entrance to the industrial complex.

 

The notice is for employers to take measures for foreign workers' health management and heating facilities in accommodations: - whether or not the heating facility is running in foreign accommodations, - provision of alternative lodging if there is a concern about affecting workers' health due to cold waves, - information on electrical overheating, etc. It contains contents such as fire prevention measures and -measures for health management of foreign workers in the workplace.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for foreign workers,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has been disapproving employment permits since January of last year when illegal temporary buildings that have not received a temporary building construction report are provided as accommodation for foreign workers. In July of the same year, it was made mandatory for all industries to submit visual materials other than the dormitory facility table when applying for employment permit so that foreign workers can fully recognize information about residential facilities. In addition, foreign workers currently residing in illegal temporary structures are allowed to change workplaces if they wish, without including them in the number of workplace changes.

 

Meanwhile, Pocheon City is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capabilities on establishing a foreign worker support team, establishing support policies for foreign workers, and solving social problems related to foreign workers.

 

A city official said, “I hope that foreign worker employers will cooperate so that foreign workers can spend a warm winter in body and mind by thoroughly checking whether the heating facility is operating or not, and familiarizing themselves with the notices distributed about the worker’s accommodation and working environment.” requested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포천시, 외국인근로자, 동절기, 한파대비, 안내문, 현수막, 포천상공회의소, 숙소, 난방, 주거환경, 개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