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월군, 청년시책 꾸준히 성과올려 대통령상 수상

김택곤 기자 | 기사입력 2022/12/07 [14:09]

영월군, 청년시책 꾸준히 성과올려 대통령상 수상

김택곤 기자 | 입력 : 2022/12/07 [14:09]

▲ <사진제공=영월군>  '2022년 청년자립 및 활력지원 부문’에서 대통령상을 수상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택곤 기자=영월군] 지속된 청년 유출, 고령화와 경제인구감소로 인하여 인구소멸에 대한 고민은 작은 소도시에서 공통적으로 할수 밖에 없는 현실이 되었다. 이에 영월군은 문제를 인식하고 새로운 인구정책을 위해 맞춤형 청년시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청년이 정착하기 좋은 영월 프로젝트 '청정영월프로젝트'는 영월군이 지역 내 청년인구유입과 창업, 자립기반 조성, 일자리, 취업, 주거, 복지, 문화 등 종합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과정으로 2021년 4월 전담조직인 영월군 청년사업단 개소 및 양재국 청년정책전문관을 배치하여 추진했다.

 

영월군은 먼저 청년공간 ‘청정(靑停)지대’ 운영의 활성화로 청년공간 확보 및 소통의 장을 마련했으며 ‘청년 일자리 지원 및 기업체 네트워크 구축 사업’인 청년 인건비 지원, 청년 장기근속지원을 위한 영월힘찬카드 지원, 취업일자리 행사를 진행했다.

 

‘지속가능한 창업 환경 조성을 위한 영월창업허브 운영’을 통해 전문 분야별 컨설팅 및 창업교육, 청년마켓은 운영하였으며 ‘청년 참여 및 문화 생태계 조성’을 위하여 청년웹진, 영상콘텐츠 제작, 리빙랩, 청년간담회, 청년클래스, 청년의 날 행사로 지역청년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 <사진제공=영월군> 영월군 청년사업단 양재국 단장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이러한 청정영월프로젝트 성과로 영월군은 ‘2022년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국무총리상(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양재국 청년사업단장이 행전안전부에서 주관하는 ‘2022년 청년자립 및 활력지원 부문’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게 됐다.

 

양재국 청년사업단장은 “앞으로 다양한 역량과 매력을 가진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는 환경과 지역을 떠나지 않는 생태계 조성을 통해 영월의 미래를 준비하고, 지역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gon353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Taek-gon = Yeongwol-gun] Due to the continued outflow of youth, aging and economic population decline, concerns about population extinction have become a common reality in small cities. In response, Yeongwol-gun recognizes the problem and is actively promoting customized youth policies for a new population policy.

 

The Yeongwol Project, where young people can settle in, the 'Clean Yeongwol Project' is a process for Yeongwol-gun to provide comprehensive services such as influx of young people into the region, entrepreneurship, foundation for self-reliance, jobs, employment, housing, welfare, and culture. The Yeongwol-gun Youth Project Group was opened and Yang Jae-guk, a youth policy expert, was placed and promoted.

 

Yeongwol-gun first secured a space for youth and prepared a place for communication by activating the operation of the youth space 'Clean Zone', supporting labor costs for youth as a 'youth job support and business network establishment project', and Yeongwol Himchan for long-term employment support for young people. Card support and employment event were held.

 

Consulting and entrepreneurship education for each specialized field, and youth market were operated through the 'Yeongwol Startup Hub operation to create a sustainable start-up environment', and youth webzine, video content production, living lab, youth talks, and youth for 'youth participation and creation of cultural ecosystem' Classes and Youth Day events were held in which local youths participated together.

 

As a result of these clean Yeongwol Project achievements, Yeongwol-gun won the Prime Minister Award (Excellence Award) at the '2022 Low Fertility Response Contest', and Yang Jae-guk, the head of the youth project, won the Presidential Award in the '2022 Youth Self-reliance and Vitality Support Sector' hos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got to win an award.

 

“We will do our best to prepare for the future of Yeongwol and enhance regional competitiveness by creating an environment where young people with various capabilities and charms can settle down in the region and an ecosystem that does not leave the region,” said Yang Jae-guk, head of the youth project.

 

gon353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택곤, 영월군, 청년시책, 대통령상, 청년사업단, 청정프로젝트, 청년정책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