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횡성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우수사례...산채마을 '최우수상' 수상

강원도 주관, 2022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1/23 [11:30]

횡성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우수사례...산채마을 '최우수상' 수상

강원도 주관, 2022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1/23 [11:30]

▲ <사진제공=횡성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횡성군] 횡성군은 강원도 공모사업인 2022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 ‘농촌에서 살아보기’ 우수사례 발표회에서 둔내면 산채마을이 도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우수사례 발표회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의 점수를 합산해 종합순위를 가린다. 올해는 최우수 1개소, 우수 1개소, 장려 3개소, 입상 10개소 등 발표 5개소, 시상은 15개소를 선정했으며 지난 22일 세종시 농정원 대회의실에서 개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횡성군은 ‘농촌에서 살아보기’ 참여자인 류준열씨가 직접 우수사례를 발표했으며 산채마을의 농촌에서 공동경작지, 개인텃밭 등을 통해 ‘파종에서 출하까지’ 직접 참여하는 과정이 우수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한편, '농촌에서 살아보기'는 2022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1월 강원도청 주관으로 공모를 실시했다. 횡성군은 둔내면 산채마을이 선정됐고 5가구 9명이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 간의 농촌에서 살아보기 체험을 실시했다.

 

김명기 군수는 “지역소멸 지역 선정 등 인구 증가가 어느 때 보다 중요성이 부각 되는 시점에서 우리 지역을 대표해 받은 상이라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다양한 귀농귀촌 정책 개발과 귀농 후 안정적인 정착에 이르기까지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Living in a rural village’ presentation... Sanchae village won the ‘Best Prize’

 

Hosted by Gangwon-do, 2022 return-to-farm attraction support project

 

[Reporter Nam Sang-hoon = Hoengseong-gun] Hoengseong-gun announced that Dunnae-myeon Sanchae Village won the top prize in the province at the best case presentation of the 2022 return-to-farm invitation support project, ‘Live in a rural village’, a public contest in Gangwon-do.

 

For the best case presentation, the overall ranking is determined by adding the scores of the first document review and the second presentation review. This year, 5 announcements and 15 prizes were selected, including 1 best place, 1 excellent place, 3 encouragement places, and 10 prize places.

 

In Hoengseong-gun, Ryu Jun-yeol, a participant in 'Living in a rural village', presented an excellent case, and the process of direct participation in 'from sowing to shipping' through communal farmland and private vegetable gardens in the farm village of Sanchae Village was evaluated as excellent and received the grand prize. have been awarded

 

On the other hand, 'Living in a rural village' was held last January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Gangwon Provincial Office as part of the 2022 return-to-farm attraction support project. In Hoengseong-gun, Dunnae-myeon Sanchae Village was selected, and 9 people from 5 households experienced living in a rural area for 6 months from April to September.

 

County Mayor Myung-ki Kim said, “I am very happy that this award was received on behalf of our region at a time when population growth, such as the selection of regions with extinction, is becoming more important than ever.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for the development of agriculture and rural areas, from developing various return-to-farm policies to stable settlement after returning to farming.”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횡성군, 산채마을, 강원도, 공모사업, 발표회, 우수사례, 최우수상, 귀농귀촌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