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횡성군, 관내 취약계층 땔감공급...'2022 사랑의 땔감 나누기' 실시

오는 11월까지, 읍‧면별 36가구 대상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1/22 [11:49]

횡성군, 관내 취약계층 땔감공급...'2022 사랑의 땔감 나누기' 실시

오는 11월까지, 읍‧면별 36가구 대상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1/22 [11:49]

▲ 횡성군청 전경<사진제공= 횡성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횡성군] 22일 횡성군은 ‘사랑의 땔감 나누기’ 행사를 개최하고 관내 취약계층으로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선정한 36가구에 오는 11월 말까지 가구당 3톤씩 난방용 땔감 나누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군은 산림사업장에서 나온 벌채목을 수집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난방용 땔감을 공급함으로써, 어려운 이웃에게는 따뜻한 겨울을 선사하고, 산림바이오매스의 활용도를 높여 저탄소 녹색성장에 기여하는 등 환경을 지키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횡성군은 지난 2015년부터 2021년까지 7년 동안 230여 가구에 총 660톤의 땔감(장작)을 공급한 바 있다. 올해는 22일 청정환경사업소 임목저장소에서 ‘사랑의 땔감 나누기’ 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11월 말까지 가구당 3톤씩 총 108여 톤의 난방용 땔감을 공급할 예정이다.

 

김병혁 산림녹지과장은 “사랑의 땔감 나누기 사업이 코로나19 장기화와 고유가 대란으로 몸과 마음이 지친 지역 주민들에게 온기를 불어줄 수 있는 뜻깊은 행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supplying firewood to the underprivileged within the jurisdiction... Implementation of '2022 Sharing Firewood of Love'

 

By November, targeting 36 households by eup/myeon

 

[Reporter Nam Sang-hoon = Hoengseong-gun] On the 22nd, Hoengseong-gun held an event called 'Sharing Firewood of Love' and announced that it would share 3 tons of firewood for heating per household by the end of November to 36 households selected by the Eup and 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s vulnerable groups in the jurisdiction. .

 

The county collects logging from forest business sites and supplies firewood for heating to the vulnerable, such as the elderly living alone and the disabled, who are experiencing economic difficulties, providing a warm winter to neighbors in need and contributing to low-carbon green growth by increasing the utilization of forest biomass. We are committed to contributing to protecting the environment.

 

Hoengseong-gun supplied a total of 660 tons of firewood to 230 households for seven years from 2015 to 2021. This year, a total of 108 tons of firewood for heating, 3 tons per household, will be supplied by the end of November, starting with the ‘Sharing Firewood of Love’ event at the forest storage of the Clean Environment Office on the 22nd.

 

Kim Byung-hyeok, head of the forestry and greenery department, said, “I hope that the firewood sharing project of love will be a meaningful event that can bring warmth to local residents who are tired of their bodies and minds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and high oil price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횡성군, 땔감, 난방, 땔감나누기사업, 취약계층, 독거노인, 장애인, 벌채목, 산림바이오매스, 환경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