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겨울철 식중독 예방위해 '어린이집 62개소' 예방 순회 교육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2/11/17 [16:44]

동해시, 겨울철 식중독 예방위해 '어린이집 62개소' 예방 순회 교육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2/11/17 [16:44]

▲ <사진제공=식약처>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동해시] 동해시가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발생 예방을 위해 17일부터 24일까지 어린이집 62개소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노로바이러스는 오염된 음식물이나 물 등을 섭취했을 때 식중독을 일으키는 장관계 바이러스로 영하 20도에서도 생존이 가능하며, 겨울철에 자주 발생하고 있다.

 

특히, 올해 전국 식중독 발생 중 약 40%가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되었다.

 

이에 시는 ‘찾아가는 소통전담관리원(소담원)’을 활용해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방법과 노로바이러스 의심환자 발생 시 환자·환경·접촉 관리 등 행동요령 교육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최기순 예방관리과장은 “어린이집 등 집단급식소는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 활동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순회 교육과 별개로 관내 모든 급식소에 교육·홍보물을 배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un-ho = Donghae-si] Donghae-si announced that it would conduct visiting education for 62 daycare centers from the 17th to the 24th to prevent the occurrence of norovirus food poisoning in winter.

 

Norovirus is an enteric virus that causes food poisoning when contaminated food or water is ingested.

 

In particular, it was tentatively estimated that about 40% of food poisoning cases nationwide this year occurred in daycare centers.

 

In response, the city plans to actively provide education on how to prevent norovirus food poisoning by using a ‘visiting communication manager (Sodamwon)’ and how to behave in case of a suspected norovirus patient, such as patient, environment, and contact management.

 

Choi Ki-soon, head of the prevention and management department, said, “It is very important to prevent norovirus food poisoning in group food service centers such as daycare centers.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동해시, 노로바이러스, 어린이집, 겨울식중독, 끓여먹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