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겨울철 '폭설대비'...도로제설 종합대책 시행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2/11/15 [16:28]

동해시, 겨울철 '폭설대비'...도로제설 종합대책 시행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2/11/15 [16:28]

▲ <사진제공=동해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동해시]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내달 1일부터 내년 3월 30일까지를 동절기 제설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원활한 차량소통과 눈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겨울철 도로제설 종합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14일 경찰서, 소방서, 해군제1함대, 유군제23경비여단 등 유관기관 및 쌍용C&E, GS전력 등 지원업체 총 50여명이 참석하는 합동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하여 협조체계를 구축하였다. 

 

시는 국도 7호선 삼척시경계 일원 도로 등 관내 급경사지 도로구간 14개소를 주요 제설 중점 관리지점으로 지정하여 강설 예보 시 염수 및 염화칼슘을 사전 살포하고 제설장비를 고정 배치하기로 하였으며,

 

제설장비 투입이 어려운 양지마을 경사지와 빙판이 잘 제거되지 않는 쇄운삼거리, 국도7호선 삼척시계(추암), 감추사 언덕길, 일정아파트 언덕길, 사문동 하랑중 언덕길 등 6개소에 자동분사장치를 운영한다.

 

또, 지난 10월부터 모래(방활사) 500㎥와 염화칼슘 655톤 등을 비롯 하여 관내 주요지점 800개소 도로변에 20,000개의 모래주머니와 제설함 100개를 확보하여 비치했다.

 

특히, 다목적 제설기 8대, 덤프제설기 76대, 모래살포기 10대 등 시 보유장비, 임차장비, 지원장비를 포함하여 총 114대를 운용하는 등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동해시청 장인대 건설과장은 “강설 시에는 도로변에 주・정차한 차량으로 인하여 제설작업에 어려움이 있는 바, 도로변에 차량을 주차하지 않도록 시민들의 협조를 바라며, 내집 앞 눈은 내가 치우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un-ho = Donghae City] Donghae City (Mayor Sim Gyu-eon) announced that it will set the period from the 1st of next month to March 30 of next year as the period of snow removal measures, and implement comprehensive measures for road snow removal in winter for smooth vehicle traffic and prevention of traffic accidents in snowy roads. .

 

Prior to this, on the 14th, a joint related organization meeting was held with a total of 50 participants, including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police station, fire station, Navy 1st Fleet, Yugun 23rd Guards Brigade, and supporting companies such as Ssangyong C&E and GS Electric Power, to establish a cooperative system. .

 

The city designated 14 steep-slope road sections within the jurisdiction, such as Samcheok City Border Road on National Road No. 7, as major snow removal intensive management points, and decided to spray salt water and calcium chloride in advance and install snow removal equipment in advance when snowfall is predicted.

 

Automatic spraying devices are operated at six locations: the slopes of Yangji Village where snow removal equipment is difficult to use, the Soewoon Intersection where ice is difficult to remove, Samcheok City (Chuam) on National Road No. 7, the hills of Gumsa Temple, the hills of Iljeong Apartment, and the hills of Harangjung in Samun-dong. .

 

In addition, since last October, 20,000 sandbags and 100 snow removal boxes have been secured and placed along the roadsides at 800 major points in the city, including 500㎥ of sand and 655 tons of calcium chloride.

 

In particular, it is a policy to establish a 24-hour emergency work system by operating a total of 114 units, including 8 multi-purpose snow plows, 76 dump snow plows, and 10 sand spreaders, including equipment owned by the city, leased equipment, and support equipment.

 

Donghae City Hall In-In University Construction Manager said, “During snowfall, it is difficult to remove snow due to vehicles parked or stopped on the roadside. I also ask for it,” he said.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동해시, 폭설대비, 제설대책, 동계종합대책, 도로제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