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소비 심리 회복과 서민물가안정 위한 투트랙 전략 추진

-전통시장 활성화, 주말야시장 확대
-원도심 상권 활성화, 강원상품권 지속 발행
-착한가격업소 확대, 물가정보망 개편 물가안정 총력대응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1/14 [09:36]

강원도, 소비 심리 회복과 서민물가안정 위한 투트랙 전략 추진

-전통시장 활성화, 주말야시장 확대
-원도심 상권 활성화, 강원상품권 지속 발행
-착한가격업소 확대, 물가정보망 개편 물가안정 총력대응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1/14 [09:36]

▲ (사진제공=강원도)     ©

 

[남상훈 기자 = 강원도] 강원도는 최근 경기 하락에 따른 소비 심리가 하락되고 있는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연말연시 도내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소비진작’과 ‘서민물가 안정’에 총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을 13일 발표했다. 

 

먼저 소비진작을 위해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강원상품권 발행, 연말 소비 촉진 행사 등의 소비 진작 행사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다양한 소비패턴 변화와 위축된 전통시장 및 상점가 등의 활력을 찾기 위해 하드웨어적으로는 주차장 건립 및 화장실, 비가림 시설 등 고객 편의 인프라 확충 사업을 추진한다.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를 위해서는 내년에 68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주차 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건립 1곳, 이용보조 4곳, 개보수 4곳 등을 선정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소프트웨어 부분에서는 마케팅 및 판로 확대 등 전통시장 경쟁력 제고 방안도 함께 마련할 예정이다. .

 

이와 함께 올해 춘천, 강릉, 태백에서 시범 운영한 주말야시장 지원사업을 내년부터 매년 3개소씩 2026년까지 12개소를 추가 조성하여 도내 28개 주말 관광형 야시장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도 전통시장 소비 활성화를 위해 외지 관광객 유치 마케팅 사업도 계속 추진하는 한편, 현재 1곳에서 운영되는 강원형 골목상권도 매년 1개속씩 추가로 조성하는 등 도민들도 쉽게 찾고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마련해 추진할 계획이다.

 

침체된 지역 경기의 소비 촉진 분위기 조성을 위해서는 내년에도 금년 수준으로 강원상품권 발행도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특히, 11월 말까지 진행되는 강원세일페스타와 11월 25일부터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도내 특산품 판매 홍보를 위한 “강원 특산품 한마당” 기획전 등을 운영할 방침이며, 춘천 명동 주변 상권과 원주 상지대 골목상권에서도 연말까지 고객 감사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연말 연시 소비 심리가 위축되지 않도록 소비 활성화를 위한 행사도 계속하여 진행한다.

 

강원도는 서민 물가안정 부분에 대해서는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해 착한가격업소 지정을 확대하고. 물가 정보망을 개편하는 한편, 공공요금은 인상시기를 분산하는 등 물가 안정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현재 394개소에서 2023년에는 600개로 늘리고, 업소당 지원 규모를 100만 원에서 250만 원으로 늘릴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과 함께 매주 시장조사를 통해 농축수산물, 외식비, 공공요금 등 16개 분야 116개 품목의 가격정보를 제공하는‘강원물가정보망’홈페이지를 개편하고 기능을 강화할 방침이다. 

 

전길탁 강원도 경제국장은 “최근 국내외 상황으로 외식물가와 밥상물가 상승으로 이어져 서민 살림살이는 갈수록 팍팍해지는 어려운 상황을 감안해 정부의 물가안정 대책과 연계, 어려운 바닥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 온․오프라인 소비 활성화를 통해 소비자 물가상승이 소비 악화로 이어지지 않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Nam Sang-hoon = Gangwon-do] In order to prepare for a situation in which consumer sentiment is declining due to the recent economic downturn, Gangwon-do is doing its best to 'stimulate consumption' and 'stabilize the price of ordinary people' to contribute to increasing sales of small businesses in the province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On the 13th, the plan was announced.

 

First, it plans to revitalize traditional markets to stimulate consumption, and to promote consumption promotion events such as issuance of Gangwon gift certificates and year-end consumption promotion events.

 

To this end, in order to find the vitality of various consumption patterns and shrinking traditional markets and shopping malls, in terms of hardware, we are promoting the business of building parking lots and expanding customer convenience infrastructure such as toilets and non-shielding facilities.

   

In order to modernize traditional market facilities, it plans to support KRW 6.8 billion next year, and to improve the parking environment, it plans to select and promote 1 construction site, 4 use subsidized sites, and 4 renovation sites. In addition, in the software sector, plans to enhance competitiveness in traditional markets such as marketing and expansion of sales channels are also planned. .

 

In addition, the weekend night market support project, which was piloted in Chuncheon, Gangneung, and Taebaek this year, will be developed as 28 weekend night markets in the province by creating 12 additional locations by 2026, 3 locations each year from next year.

 

In addition, to promote consumption in traditional markets, the marketing business to attract foreign tourists is continued, and the Gangwon-type alley commercial district currently operated at one location is additionally created each year. We plan to implement it.

 

In order to create an atmosphere to promote consumption in the stagnant local economy, the issuance of Gangwon gift certificates will be continued next year at the same level as this year.

 

In particular, the Gangwon Sale Festa, which will be held until the end of November, and the “Gangwon Specialty Products Hanmadang” special exhibition to promote the sale of local specialties from November 25 at the Lotte Department Store in Seoul will be held. In order to prevent the consumption sentiment from shrinking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such as holding a customer appreciation event until the end of the year, events to revitalize consumption will continue.

 

Gangwon-do expanded the designation of good price businesses to stabilize consumer prices in the area of ​​price stability for the common people. While reorganizing the price information network, he announced that he would continue efforts to stabilize prices, such as distributing the period of public rate hikes.

 

The current 394 locations will increase to 600 by 2023, and support will increase from 1 million won to 2.5 million won per business, and weekly market surveys are conducted to 116 items in 16 fields including agricultural, livestock and fishery products, food service expenses, and utility bills. The 'Gangwon Price Information Network' website, which provides price information, will be reorganized and strengthened.

 

Jeon Gil-tak, head of Gangwon-do's economic bureau, said, "Considering the difficult situation in which the cost of eating out and food has risen due to the recent domestic and international situation, and the living of the common people is getting more and more difficult, it is linked with the government's price stabilization measures to create an environment that can energize the economy at the bottom. We will focus all our administrative power so that the rise in consumer prices does not lead to deterioration in consumption by activating online and offline consumption,” he said.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강원도, 소비자물가, 소비심리안정, 전통시장, 공공요금, 물가안정, 김진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