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김동근 의정부시장, 이태원 사고 대응 방안 논의...긴급대책회의 개최

31일 기준, 의정부시 사망자 총 3명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0/31 [16:04]

김동근 의정부시장, 이태원 사고 대응 방안 논의...긴급대책회의 개최

31일 기준, 의정부시 사망자 총 3명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0/31 [16:04]

▲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의정부시] 31일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이태원 사고 관련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해 사고 사망자에 대한 장례절차 지원 및 의정부시 및 경기도 대응방안에 대한 사항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31일 9시 의정부시 사망자는 총 3명으로 파악됐다. 경기도의료원 의정부병원에 1명, 의정부 을지대병원에 2명이 안치 중이다.

 

회의는 사고 피해자에 대한 애도의 묵념으로 시작했다. 의정부시는 시 차원에서 사고 사망자에 대한 장례 절차가 신속히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지원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또한 각종 행사·축제를 자제하고 안전관리 철저, 국가애도기간 중 조기 게양, 근조 리본 착용 등에 대해서 논의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이태원 압사 사고는 다시는 일어나서는 안 될 참혹한 사고이며, 피해자 및 유족께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말고, 신속한 현황 파악을 통해 각종 대응에 철저를 기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ijeongbu Mayor Kim Dong-geun discusses measures to respond to the Itaewon accident... Held an emergency response meeting

 

As of the 31st, a total of 3 deaths in Uijeongbu-si

 

[Reporter Sang-Hoon Nam = Uijeongbu City] On the 31st, Uijeongbu Mayor Kim Dong-geun announced that he had held an emergency response meeting related to the Itaewon accident and checked matters on support for funeral procedures for the deceased and response measures in Uijeongbu City and Gyeonggi Province.

 

At 9 o'clock on the 31st, a total of three people died in Uijeongbu-si. Gyeonggi Medical Center, Uijeongbu Hospital, and Uijeongbu Eulji Hospital, 2 patients.

 

The meeting began with a silent silence for the victims of the accident. The city of Uijeongbu plans to do everything in its power to provide support so that the funeral process for the deceased can be expedited at the city level.

 

In addition, various events and festivals were restrained, and safety management was thoroughly discussed, early hoisting during the national mourning period, and the wearing of ribbons were discussed.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said, "The Itaewon crushing accident is a horrific accident that should never happen again.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의정부시, 김동근, 의정부시장, 이태원, 압사, 사고, 긴급대책회의, 장례, 유족, 피해자, 지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