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릉시,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 추진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10/25 [11:02]

강릉시,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 추진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10/25 [11:02]

▲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 조감도 <사진제공=강릉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강릉시] 강릉시는 내곡동 산17 외 1필지에 강릉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치매 환자와 가족들에게 편안한 돌봄 환경 및 전문인력 배치로 인지기능 유지, 문제행동 등을 개선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강릉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은‘17년 9월 정부의 '치매 국가책임제 추진계획'에 따라 추진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125억(국 45억, 도 10억, 시 70억)을 투입한다.

 

연면적 3,227.41㎡, 지하1층/지상4층 규모로 침실(1,4인실), 치매전담실, 프로그램실, 물리치료실, 사무실, 식당 등의 공간을 마련해 노인요양시설 100명(치매전담 32명, 일반 68명), 주야간보호시설 45명(치매전담 20명, 일반 25명) 등 총 145명을 수용할 예정이다. 

 

해당 사업은 이달 말 시공사가 선정돼 현재 인허가 절차인 착공 신고 중이며, 11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24년 8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본 사업을 통해 치매 어르신들께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여 치매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가족들의 돌봄 부담 경감 등 선도적인 복지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neung City, 'Public Dementia Dedicated Comprehensive Elderly Nursing Facility Construction Project'

 

[Reporter Hyeon-Woo Kim = Gangneung City] Gangneung City announced that it would promote the construction of Gangneung public dementia care facilities in San 17 and 1 lot in Naegok-dong.

 

This project is designed to provide customized services that can help dementia patients and their families improve their cognitive functions and problem behaviors through a comfortable care environment and professional staffing.

 

Gangneung Public Dementia Comprehensive Nursing Home for the Elderly is a project promoted according to the government's 'National Responsibility Plan for Dementia' in September 2017,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12.5 billion won (National 4.5 billion won, Provincial 1 billion won, City 7 billion won).

 

With a total floor area of ​​3,227.41 m2, 1 basement level and 4 above ground, it has a bedroom (1, 4 person room), a dementia room, a program room, a physical therapy room, an office, and a dining room for 100 elderly care facilities (32 people in charge of dementia, It plans to accommodate a total of 145 people, including 68 people in general) and 45 people in day and night care facilities (20 people in charge of dementia, 25 people in general).

 

The construction company for the project was selected at the end of this month and is currently reporting the start of the licensing process.

 

An official from Gangneung-si said, “Through this project, we expect that it will be possible to provide customized welfare services to the elderly with dementia, contributing to the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life of the elderly with dementia, and providing leading welfare services such as reducing the burden of care on their families.”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강릉시, 강릉, 공립치매전담 종합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 치매 환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