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미래직장체험 간담회 개최‥.'학생·학교·기업 간 교류' 확대

‘환경미래인재 취업역량강화 사업-미래직장체험 프로그램’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9/28 [11:42]

경기도, 미래직장체험 간담회 개최‥.'학생·학교·기업 간 교류' 확대

‘환경미래인재 취업역량강화 사업-미래직장체험 프로그램’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9/28 [11:42]

▲ [사진=경기도북부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경기도는 오는 29일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환경 분야 전공 대학생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추진 중인 ‘환경미래인재 취업역량강화 사업-미래직장체험 프로그램’의 발전 방향을 모색해보는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미래직장체험 프로그램’은 환경 분야 전공 대학생들이 실제 환경산업 현장 근무를 체험하며 자기 적성을 확인해보고 관련 실무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돕는 데 목적을 둔 사업으로 지난 2016년부터 지금까지 282명이 참여하여 관련 업체에 61명이 취업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다.

 

올해는 50명 내외의 환경 분야 전공 대학생을 대상으로 교육부 ‘대학생 현장실습 학기제 규정’에 따라 방학 중(7월) 1회, 학기 중(9~12월) 1회 총 2회로 나눠 사업을 운영 중이며 학생들의 업무 선호에 우선순위를 두고 환경산업 연수기관(기업체)과 연수생(대학생)을 연결함으로써 만족도 향상 등 사업 효과를 극대화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특히 각 대학에서는 실습 기관과 업무 연락 및 점검 등을 주기적으로 시행해 학점인정을 해줌으로써 연수생이 학업과 취업 연계 병행에 부담을 덜어낼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며 이번 간담회에서는 대학생, 연수기관(업체), 대학 기관 등 프로그램 참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더 나은 직장체험의 장을 만들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하는 시간을 가질 전망이고 아울러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학생들이 느끼는 프로그램 운영상 미흡점과 보완·발전사항, 연수기관과 대학에서 생각하는 행정절차 상 애로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교류하며 개선 방향을 도출하는 자리를 만들 방침이다.

 

한편, 경기도는 오는 10~11월 중 도내 특성화고교, 대학교를 방문해 환경 분야 기업 현황, 정책 방향, 면접 노하우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취업특강’을 개최할 예정이다.

 

박종일 경기도 북부환경관리과장은 “최근 전 세계적으로 환경·사회·투명경영(ESG), RE100 등이 대두되며 환경산업 역시 급변하는 만큼, 이번 간담회를 통해 엠지(MZ) 세대의 목소리를 듣고 시대 변화에 맞는 사업 발전을 모색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hosts future workplace experience meeting… Expanding 'exchange between students, schools, and businesses'

 

‘Environmental Future Talent Employment Competency Reinforcement Project-Future Work Experience Program’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Gyeonggi Province seeks the development direction of the 'Environmental Future Talent Employment Competency Reinforcement Project-Future Work Experience Program', which is being promoted at the Gyeonggi Provincial Government Office Bukbu Office on the 29th to strengthen the employment competency of university students majoring in the environmental field. He announced that he would hold a meeting to try it out.

 

The 'Future Work Experience Program' is a project that aims to help college students majoring in the environment field experience actual environmental industry field work, check their aptitude, and develop related practical competencies. The company helped 61 people find employment.

 

This year,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Education's 'College Student Field Practice Semester System Regulations', for about 50 college students majoring in the environmental field, this year, the project is being divided into two sessions, once during vacation (July) and once during the semester (September to December). By prioritizing students' work preferences and connecting environmental industry training institutes (company) and trainees (university students), it is concentrating on maximizing business effects, such as improving satisfaction.

 

In particular, each university will periodically conduct business contact and inspection with the practice institution to acknowledge the credits, thereby helping trainees to relieve the burden of linking their studies with employment. In the presence of program participants such as institutions, it is expected to have time to discuss ways to create a better workplace experience. In addition, in a free atmosphere, students feel the shortcomings in program operation, supplements and developments, and training institutions and universities. We plan to create a forum for exchanging opinions about difficulties in administrative procedures and deriving directions for improvement.

 

Meanwhile, Gyeonggi Province is planning to hold a 'employment special lecture' that provides information on the status of environmental companies, policy directions, and interview know-how by visiting specialized high schools and universities in the province from October to November.

 

Park Jong-il, head of Gyeonggi Province's Northern Environmental Management Division, said, "Recently, environmental, social, transparent management (ESG) and RE100 are emerging around the world, and the environmental industry is also changing rapidly. We will do our best to find the right business development.”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경기도, 취업, 직장체험, 대학생, 간담회, 기업, 학교, 교류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