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문순 화천군수, '2022 화천토마토축제' 결과보고회 개최

2022 화천토마토축제, 군부대 공동개최 흥행 시너지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0:27]

최문순 화천군수, '2022 화천토마토축제' 결과보고회 개최

2022 화천토마토축제, 군부대 공동개최 흥행 시너지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9/27 [10:27]

▲ <사진제공=화천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26일 최문순 화천군수는 사내종합문화센터에서 화천토마토축제 결과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3년 만에 재개된 2022 화천토마토축제는 직접경제효과가 용역을 수행한 DH 크리에이터 측이 발표한 축제결과 보고서를 통해 64억원을 상회하며 지난 8월5일부터 7일까지, 사흘 간 사내면 사창리 일대에서 열린 2022 화천토마토축제에 외국인 관광객 2,706명을 포함해 모두 10만7,283명이 다녀 간 것으로 집계됐다. 

 

지출액 조사 결과, 방문객 1인 당 평균 6만279원을 축제장과 인근 상가 등에서 사용한 것으로 분석됐으며 축제장에 마련된 화천 농특산물 판매장에서는 총 1억1,063만원 상당의 화악산 토마토 등 지역 농산물과 가공식품이 판매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18회째를 맞는 화천토마토축제가 올해 처음으로 15사단, 27사단 등 지역 주둔 부대와 공동주최로 열렸다는 점이 흥행에 시너지를 낸 중요한 요인으로 꼽혔으며 실제 축제장에는 과거 어느 때보다 큰 규모의 군장비 전시회가 열린 것은 물론, 참호격투, 서바이벌 사격체험 등 밀리터리 문화가 중요한 콘텐츠 중 하나로 자리 잡았고 예년보다 월등히 많아 보이는 외출 장병과 면회객들이 축제장을 방문하는 효과도 나타났다. 

 

이날 보고회 현장에서는 3년 만의 개최임에도 흥행과 지역경제 기여도 제고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는 평가가 나왔으며 축제 운영 역시 과거보다 매끄럽게 이뤄졌다는 의견도 제시됐고 올해 축제장에서는 각 테마존의 배치를 가깝게 조정해 관광객 동선을 줄이고 몰입도를 높였다으며 또한 공연 위주의 대형 메인무대는 생활체육공원에 설치하고, 소규모 행사는 축제장 내에서 진행해 연예인 공연 등에 몰리는 인파로 인한 혼잡, 각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화천토마토축제를 화천군을 대표하는 특색 있는 여름축제로 계속 성장시켜 나가겠다”며 “축제를 통해 민관군 화합과 상생을 이끌어내고,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wacheon County Mayor Choi Moon-soon, '2022 Hwacheon Tomato Festival' Result Reporting Session

 

2022 Hwacheon Tomato Festival, jointly hosted by the military base, synergy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26th, Choi Moon-soon, the mayor of Hwacheon-gun, announced that he held a report on the results of the Hwacheon Tomato Festival at the in-house comprehensive cultural center.

 

The 2022 Hwacheon Tomato Festival, which was resumed after 3 years, exceeded 6.4 billion won through the festival result report announced by the DH Creator, who performed the direct economic effect service, and was held in the Sachang-ri area of ​​Saesae-myeon for three days from August 5th to 7th. A total of 107,283 people, including 2,706 foreign tourists, visited the Hwacheon Tomato Festival in 2022.

 

As a result of the expenditure survey, it was analyzed that an average of 60,279 won per visitor was spent at the festival site and nearby shopping malls. At the Hwacheon Agricultural Specialty Products Market at the festival site, a total of 110.63 million won worth of local agricultural products and processed foods such as Hwaaksan tomatoes were sold. done.

 

In particular, the fact that the Hwacheon Tomato Festival, celebrating its 18th anniversary, was hel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jointly with local units such as the 15th and 27th divisions, was considered an important factor in creating synergy in the box office. military culture, such as trench fighting and survival shooting experience, has become one of the important contents, and the effect of outing soldiers and visitors who seem to be much more than in previous years is also evident.

 

At the site of the report on this day, even though the event was held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it was evaluated that it had caught two rabbits: the box office and improved contribution to the local economy. In addition, a large main stage focused on performances was installed in the Sports Park, and small events were held inside the festival hall to prevent congestion and various accidents due to crowds of celebrities.

 

Hwacheon County Mayor Choi Moon-soon said, “We will continue to grow the Hwacheon Tomato Festival into a unique summer festival representing Hwacheon-gun.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화천군, 최문순, 화천군수, 화천토마토축제, 결과보고회, 축제, 대표, 부대, 공동주최, 군장병, 면회객, 관광객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