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가평 서태원 군수, ‘소통정책 TF팀’ 블라인드 채용

서 군수 취임식 당시 "소통하는 군수가 될것"
일반인의 시선과 함께하는 민원 응대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9/26 [15:40]

가평 서태원 군수, ‘소통정책 TF팀’ 블라인드 채용

서 군수 취임식 당시 "소통하는 군수가 될것"
일반인의 시선과 함께하는 민원 응대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9/26 [15:40]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가평군은 지난달 23일 군청 홈페이지 ‘소통·정책 업무 보조 기간제근로자 채용 공고’를 게재했다. 채용인원은 2명이며 지원자는 총 5명이었다. 군은 지원자들의 서류 및 면접 심사를 블라인드 처리해 2명의 최종합격자를 발표했다. 

 

최종합격자는 박창식, 유재혁 씨로 밝혀졌다. 유재혁 씨는 6.1 지방선거 가평군의원 선거에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출마했었다. 박창식 씨 역시 서 군수 인수위에서 활동했었다. 두 합격자 모두 가평군에서 정책에 능통한 지역 내 인사들로 알려져있다.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두 사람은 오는 10월 4일부터 약 3개월간 ‘민선 8기 정책조정 및 군수실을 직접 방문하는 민원인들 응대 역할을 한다.’라고 가평군은 말하고 있다. 또, 이들의 채용이 서 군수가 후보 시절부터 이야기한 ‘공무원의 입장이 아닌 민(民)의 시선과 함께 정책 제안 검토 및 고충 민원 공동 대응’이라고 설명했다. 

 

서태원 군수는 취임 일성으로 “군민 여러분의 말씀을 하나하나 가슴에 새기며 진정으로 소통하는 군수가 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지난 20일에는 한 언론사와의 취임 인터뷰를 통해 “자만하지 않고 더 낮은 자세로 군민을 섬기고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었다.

 

서 군수는 소통과 교감을 위해 대민관계를 일반인의 시각에서 처리하고자 이들을 고용한 것이다. 가평군의 서태원 군수의 이 같은 실험이 성공으로 이어질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 mayor Seo Tae-won, blind recruitment of ‘communication policy TF team’

 

At the time of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Governor Seo, "I will become a governor who communicates"

Responding to complaints from the public's perspective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23rd of last month, Gapyeong-gun published the 'Recruitment Notice for Fixed-Term Workers for Communication and Policy Work Assistant' on the county office's website. There were 2 people hired and 5 applicants in total. The military conducted blind screening of applicants' documents and interviews, and announced two successful candidates.

 

The finalists were identified as Park Chang-sik and Yoo Jae-hyeok. Yoo Jae-hyuk was running as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in the Gapyeong County Councilor's Election in the June 1st Local Election. Mr. Park Chang-sik was also active in the Suh Gun Transition Committee. Both successful candidates are known in Gapyeong-gun as local figures who are proficient in policy.

 

Gapyeong-gun says, “They will be in charge of coordinating the policies of the eighth term of the popular election and responding to civil servants who directly visit the military office for about three months from October 4,” Gapyeong-gun said. In addition, he explained that their recruitment was “reviewing policy proposals and responding to complaints and complaints jointly with the public’s point of view rather than the position of public officials,” which Governor Seo has been talking about since his candidacy.

 

Mayor Seo Tae-won said in his inauguration, “I promise to become a governor who truly communicates by engraving the words of the citizens of the county one by one.” On the 20th, in an inauguration interview with a media company, he said, "It is important to serve and communicate with the people of the military with a lower attitude without being conceited."

 

Governor Seo hired them to deal with public relations from the perspective of ordinary people for communication and sympathy. Attention is drawn to whether such an experiment by Governor Seo Tae-won of Gapyeong-gun will lead to succes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가평군, 서태원, 가평군수, 소통, 기간제근로자, 박창식, 유재혁, 인수위원회, 측근, 등용, 공무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