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2023년 배출가스 4등급 경유차 저공해조치 지원

도내 4등급 경유차 약32,000여대 조기폐차 지원 대상 포함
5등급 경유차 2023년 말까지 지원종료 및 노후차 운행제한 지역 확대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9/26 [15:29]

강원도, 2023년 배출가스 4등급 경유차 저공해조치 지원

도내 4등급 경유차 약32,000여대 조기폐차 지원 대상 포함
5등급 경유차 2023년 말까지 지원종료 및 노후차 운행제한 지역 확대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9/26 [15:29]

▲ <사진제공=강원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강원도는 내년부터 운송분야 미세먼지 발생물질 감축 강화를 위해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지원 대상을 배출가스 5등급 차량에서 4등급 차량까지 확대하여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매연저감장치가 부착되어 있지 않고 의무보험가입 및 정상운행차량으로 판정된 경우에 한하여 지원되며, 이에 따라, 강원도에서는 내년 배출가스 4등급 차량 감축을 위한 국비 64억원을 확보하였으며 약3,200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4등급 경유차 저공해조치 지원사업은 “조기폐차”를 하는 경우에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원금은 보험개발원의 차종별 중고차가액을 기준으로 산정하고 폐차 시와 신차 구입 시 차종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또한 2017년도부터 지원해 온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 저공해조치 지원사업은 환경부 정책 변화에 따라 2023년 말까지만 지원하고 연장여부는 추후 잔여 물량 등을 검토하여 결정할 예정이다.

 

아울러, 환경부는 매년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이 우려되는 시기에 시행하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노후 경유차 상시 운행제한을 점진적으로 확대 할 계획이다.  

 

현재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서만 시행되어 오던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노후차 운행제한 단속을 올해 12월부터 부산광역시와 대구광역시를 포함하고‘23년 12월부터는 모든 특․광역시까지 확대 실시하며 도단위까지 점진적 확대를 추진 중에 있다.

 

이에 따라, 강원도에서도 2개 시․군(춘천, 원주)에서만 운영하던 노후차 운행제한 단속 카메라를 금년에 5개 군(영월, 평창, 정선, 철원, 양구)까지 설치를 확대하고 ‘24년까지 도내 전시․군에 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김경구 강원도 녹색국장은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의 저공해조치 지원종료 및 운행제한 단속지역 확대 등 노후경유차의 운행이 점점 어려워지고 있는 실정이므로 아직까지 저공해 조치를 하지 않은 5등급 경유차 소유주 분들은 지원기간이 종료되기 전에 시․군 담당부서에 문의․신청하여 신속한 저공해조치를 받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won-do to support low-pollution measures for class 4 diesel vehicles in 2023

 

About 32,000 class 4 diesel vehicles in the province are eligible for early scrapping support

End of support for grade 5 diesel vehicles by the end of 2023 and expansion of restricted areas for old vehicles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Gangwon-do announced that it will expand the support target of the “Emissions Reduction Project for Old Diesel Vehicles” from next year to those with emission class 5 to class 4 vehicles in order to strengthen the reduction of fine dust-generating substances in the transportation sector.

 

Support is provided only for vehicles that are not equipped with a smoke reduction device, have compulsory insurance, and are determined to be operating normally. plans to support

 

 The 4th grade diesel vehicle low-pollution measure support project is a project that provides subsidies for “early scrap car”.

 

In addition, the support project for low-pollution measures for diesel vehicles with grade 5 emissions, which has been supported since 2017, will be supported only until the end of 2023 according to the policy change of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whether to extend it will be decided after reviewing the remaining amount.

 

In addition, the Ministry of Environment plans to gradually expand the restrictions on regular operation of old diesel vehicles during the fine dust seasonal management system, which is implemented at a time when high concentrations of fine dust are concerned.

 

The fine dust season management system, which was currently only in effect in the metropolitan area (Seoul, Gyeonggi, Incheon), has been implemented to include Busan and Daegu Metropolitan City from December this year, and expanded to all special cities and metropolitan cities from December 23rd. It is being progressively expanded to the provincial level.

 

Accordingly, in Gangwon-do, the installation of old vehicle operation restriction enforcement cameras, which had been operated only in two cities and counties (Chuncheon and Wonju), was expanded to five counties (Yeongwol, Pyeongchang, Jeongseon, Cheorwon, and Yanggu) this year and by '24. We plan to complete the installation in wartime and county districts in the province.

 

Gangwon-do Green Bureau Director Kim Kyung-gu, the application period for owners of Class 5 diesel vehicles who have not yet taken low-emission measures is due to the fact that the operation of old diesel vehicles is becoming increasingly difficult due to the end of support for low-emission measures for diesel vehicles with grade 5 emissions and the expansion of the operation restriction enforcement area. He asked the city and county departments to inquire and apply before becoming involved and to take prompt measures to reduce pollution.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강원도,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5등급, 4등급, 미세먼지 발생물질 감축 강화, 조기폐차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