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상호 태백시장, '폐광지역 발전방안 모색 대토론회' 참석

태백 특성을 살린 발전전략을 수립하기 위함

서종협 기자 | 기사입력 2022/09/07 [16:35]

이상호 태백시장, '폐광지역 발전방안 모색 대토론회' 참석

태백 특성을 살린 발전전략을 수립하기 위함

서종협 기자 | 입력 : 2022/09/07 [16:35]

▲ <사진제공=태백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서종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이상호 태백시장은 7일 삼척시청에서 개최된 강원특별자치도의 성공적인 출범을 위한 폐광지역 발전방안 모색 토론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성철경 강원대 겸임교수(전KDI경제전문가자문위원)가 좌장을 맡고 이상호 태백시장, 박상수 삼척시장, 최명서 영월군수, 최승준 정선군수 등은 내년 6월 강원특별자치도 출범을 앞두고 지역별 특성을 살린 발전전략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토론회에서 이상호 태백시장은 민선8기 공약사항을 토대로 강원특별자치도법에 반영할 특례안을 발표했다.

 

주요 내용은 ▲ 동서고속도로 사업 조기 추진을 위한 예타 면제 특례 ▲ 스포츠산업 등 지역자원 강점을 활용하기 위한 규제자유특구 지정 ▲ 국세로 납부하고 있는 강원랜드의 관광진흥기금을 폐광지역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기금화 특례 ▲ 광업소 부지 활용을 위한 국유재산 처분 및 해당부지 농공․산업단지화 특례 ▲ 안전체험관 활성화를 위한 소방안전교부세 지원특례 마련 등이다. 

 

이상호 태백시장은 “태백시는 지역의 지리적, 산업적 특성을 고려해강원특별자치도법에 담을 특례안을 16건 발굴해 강원도에 제출했다”며, “9월 중으로 특례안을 추가 발굴하고 해당 특례가 반영될 수 있도록 지역구 국회의원과 중앙부처, 도와 긴밀하게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태백시는 강원특별자치도법상에 반영할 특례발굴 등 강원특별자치도의 성공적인 출범을 위해 관련업무 추진팀인 강원특별자치도T/F팀을 지난 5일 구성했다.

 

barobaronews@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Seo Jong-hyeop = Northern Gyeonggi/Gangwon] Taebaek Mayor Lee Sang-ho announced that he had attended the discussion on the development of the abandoned mine area for the successful launch of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held at Samcheok City Hall on the 7th.

 

The discussion was chaired by Seong Chul-kyung, an adjunct professor at Kangwon National University (former KDI Economic Expert Advisory Committee), and Lee Sang-ho, mayor of Taebaek, Park Sang-su, mayor of Samcheok, Choi Myeong-seo, Yeongwol-gun, and Jeongseon-gun, etc. It was time to present the strategy.

 

At the forum, Taebaek Mayor Lee Sang-ho announced a special case plan to be reflected in the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ct based on the promises made by the 8th popular election.

 

Main contents are ▲ Special exemption from exceptions for early promotion of the Dongseo Expressway project ▲ Designation of a special regulation-free zone to utilize the strength of local resources such as the sports industry ▲ Funding the tourism promotion fund of Kangwon Land, which is being paid as a national tax, to revitalize the tourism industry in the abandoned mine area Exceptions ▲ Disposal of state-owned property for the use of mining sites and special cases for agricultural/industrial complexization of the site ▲ Provision of special cases for subsidizing the fire safety grant tax for revitalization of the safety experience center.

 

Taebaek Mayor Lee Sang-ho said, “Taebaek City discovered 16 special cases to be included in the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ct in consideration of the geographical and industrial characteristics of the region and submitted them to Gangwon-do. We will closely consult with the central government and the government,” he said.

 

Meanwhile, Taebaek City formed the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T/F Team on the 5th for the successful launch of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including finding special cases to be reflected in the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ct.

 

barobaronews@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서종협, 태백시, 폐광지역, 삼척, 영월, 정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