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삼척시, 9월부터 어린이집 다니는 영·유아 대상 ‘특성화, 특별활동비’ 지원

- 9월부터 어린이집 ‘특성화, 특별활동비’ 지원
- 영아(만1세~만2세) : 매월 1인당 2만 원
- 유아(만3세~만5세) : 매월 1인당 5만 원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9/06 [09:36]

삼척시, 9월부터 어린이집 다니는 영·유아 대상 ‘특성화, 특별활동비’ 지원

- 9월부터 어린이집 ‘특성화, 특별활동비’ 지원
- 영아(만1세~만2세) : 매월 1인당 2만 원
- 유아(만3세~만5세) : 매월 1인당 5만 원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2/09/06 [09:36]

▲ [사진=김준호]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 = 삼척시] 삼척시는 부모 부담을 줄이기 위해 어린이집 이용 아동의 특성화 및 특별활동 프로그램 운영에 소요되는 부모부담금인 필요경비 ‘특성화비, 특별활동비’를 이달부터 어린이집에 지원한다.

 

그동안 교육청의 유아학비 지원을 받고 있는 국공립 유치원과 어린이집 간 부모부담금의 차이가 발생하여 어린이집 이용 아동 부모가 특별활동비 부담이 없는 유치원으로 일부 이동하는 등의 문제점이 있었다. 

 

‘특성화비’는 통상적인 연령별 보육프로그램에 포함되지 않는 별도의 프로그램을 보육교사가 진행할 경우에 필요한 개인용 교재 교구비 등이다.

 

‘특별활동비’는 표준 보육과정 외에 진행되는 활동 프로그램으로 보육교직원이 아닌 외부 강사에 의해 어린이집 내·외에서 이루어지는 프로그램을 뜻하는 ‘특별활동’에 드는 비용을 말한다.

 

이에 삼척시에 국공립 등 38개소 어린이집 728명 아동(영아 449명, 유아 279명)이 지원을 받게 되며, 시는 9월부터 어린이집에 다니는 영·유아를 대상으로 영아(만1세~만2세)는 매월 1인당 2만 원, 유아(만3세~만5세)는 매월 1인당 5만 원의 특성화, 특별활동비를 해당 어린이집 보조금으로 지원한다. 단, 학부모 부담금이 없는 어린이집은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삼척시 관계자는 “이번 특성화비, 특별활동비 지원사업을 통해 학부모들의 교육비에 대한 부담을 경감시켜 부모들이 부담없이 어린이들을 보육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amcheok City to support ‘specialization and special activity expenses’ for infants and toddlers attending daycare from September

- Support for ‘specialization and special activity expenses’ for daycare centers from September

- Infant (1-2 years old): 20,000 won per person per month

- Infant (3-5 years old): 50,000 won per person per month

 

[Reporter Kim Jun-ho = Samcheok-si] To reduce the burden on parents, Samcheok City will support daycare centers with the necessary expenses 'specialization fee, special activity fee', which is the parent's levy required for specialization and special activity programs for children using daycare centers from this month.

 

In the meantime, there has been a difference in parental contributions between national and public kindergartens, which are supported by the education office for early childhood tuition, and daycare centers, and there has been a problem, such as some of the parents of children using daycare centers moving to kindergartens that do not bear the burden of special activity expenses.

 

The ‘specialization fee’ is the cost of teaching materials for personal use when a childcare teacher conducts a separate program that is not included in the normal childcare program by age.

 

‘Special activity fee’ refers to the cost for ‘special activities’, which is an activity program conducted outside of the standard childcare course, which is conducted inside and outside daycare centers by outside instructors, not nursery school staff.

 

Accordingly, 728 children (449 infants, 279 infants) from 38 daycare centers in Samcheok-si, including national and public places, will receive support, and the city will provide support for infants and toddlers attending daycare centers from September (1 to 2 years old). 20,000 won per child per month, and 50,000 won per person per month for infants (3-5 years old) are provided as a subsidy for special activities and special activities. However, daycare centers that do not have parental contributions are not eligible for payment.

 

An official from Samcheok City said, "Through this specialization and special activity support project, we will reduce the burden on parents of education expenses so that parents can take care of their children without burden."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삼척시, 어린이집, 유치원, 툭성화비, 특별활동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