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안동광 의정부 부시장, 시 변화 주축에 앞장서...부시장실 축소 '공유 회의실' 조성

김동근 의정부시장 “권위를 내려놓고 수평적 소통 위한 부시장의 노력"
‘생각과 정보가 모여 창의성이 차오르다’는 뜻의 차오름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9/02 [11:15]

안동광 의정부 부시장, 시 변화 주축에 앞장서...부시장실 축소 '공유 회의실' 조성

김동근 의정부시장 “권위를 내려놓고 수평적 소통 위한 부시장의 노력"
‘생각과 정보가 모여 창의성이 차오르다’는 뜻의 차오름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9/02 [11:15]

▲공유회의실(차오름)오픈식, 김동근 의정부시장(가운데), 안동광 의정부 부시장(오른쪽 첫번째)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9월 1일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은 기존 사용하던 집무실을 대폭으로 축소해 직원 누구나 이용이 가능한 공유 회의공간을 마련하고 직원 2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오픈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집무실 축소와 공유 회의공간 마련은 지난 7월부터 안 부시장과 6급 이하 직원들로 구성된 조직문화개선 워킹그룹에서 소통과 개방, 협업과 창의적인 일 처리 방식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면서 제시된 의견으로 안 부시장이 적극 수용하면서 추진됐으며 그동안 꾸준히 지적돼왔던 경직된 조직문화와 비효율적인 일 처리 방식 등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가변이 가능한 테이블과 실용적이고 간편한 사무가구를 배치해 공간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했고, 대형 모니터를 설치해 종이 출력물 대신 PC를 통한 회의로 친환경·비용절감·효율적 업무추진이 가능해졌다.

 

회의실 이름은 워킹그룹 팀원들이 회의를 거쳐 ‘생각과 정보가 모여 창의성이 차오르다’는 뜻으로 ‘차오름’이라는 이름으로 지었으며, 직원 누구나 자유롭게 예약 후 사용이 가능하도록 예약시스템을 구축했고 이날 오픈식에서 워킹그룹 팀원이 회의공간을 마련하게 된 배경에 대해 간략히 설명한 뒤, 그동안 워킹그룹이 활동한 내용을 담아 소개하는 영상에서는 공간 변화를 통해 행태가 변하고 조직문화와 일하는 방식 또한 긍정적으로 개선이 가능하다는 점을 강조하며, 앞으로 의정부시 변화의 주축이 되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전달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권위를 내려놓고 직원들과 수평적으로 소통하기 위한 부시장의 노력으로 이렇게 훌륭한 차오름이란 회의실이 만들어졌다. 앞으로 제2, 제3의 차오름과 같은 회의실이 생겨나 개방적인 분위기 속에서 직원들이 원활히 소통하고, 창의적으로 일하는 밝고 건강한 조직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워킹그룹이 조직문화와 일하는 방식 개선을 위해 앞장서, 즐거운 일터 만들기에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gwang Andh, Deputy Mayor of Uijeongbu, takes the lead in driving changes in the city... Reduces the deputy mayor's office and creates a 'shared meeting room'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Efforts by the Deputy Mayor to lay down authority and promote horizontal communication”

Cha Oreum means “Creativity is filled with ideas and information gathered.”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September 1st, Deputy Mayor Andong-gwang Andong of Uijeongbu City announced that the existing office was significantly reduced to provide a shared meeting space for all employees and an opening ceremony was held with about 20 employees. .

 

The reduction of the office space and the provision of a shared meeting space were suggested by the mayor Ahn and the organizational culture improvement working group composed of level 6 and lower employees since last July, sharing various opinions on communication, openness, collaboration, and creative work processing. In order to improve the problems such as rigid organizational culture and inefficient work processing methods that have been consistently pointed out in the past, variable tables and practical and convenient office furniture were placed so that space can be effectively utilized, and large By installing a monitor, it became possible to promote eco-friendly, cost-saving and efficient work by meeting through a PC instead of a paper printout.

 

The meeting room was named 'Chaoreum', meaning 'creativity fills up by gathering ideas and information' after the working group team members had a meeting. After briefly explaining the background of how the working group team members set up the meeting space, the video introducing the working group’s activities in the past shows that the behavior can change and the organizational culture and work method can be positively improved by changing the space. He emphasized the will to make efforts to become the main axis of change in Uijeongbu in the future.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said, “With the efforts of the deputy mayor to lay down authority and communicate horizontally with the employees, such a wonderful conference room called Cha Oreum was created. In the future, we hope that the 2nd and 3rd meeting rooms like Cha Oreum will be created to become a bright and healthy organization where employees can communicate smoothly and work creatively in an open atmosphere. I hope you will do your best to create a pleasant workplace.”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의정부시, 김동근, 의정부시장, 안동광, 의정부부시장, 공유회의실, 차오름, 집무실, 축소, 워킹그룹, 조직문화, 수평적소통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