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추석 대비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실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8/29 [11:32]

양주시, 추석 대비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실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8/29 [11:32]

▲ 시청전경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시는 29일부터 오는 9월 8일까지 추석명절 대비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차례음식 완전 조리 식품을 포함해 대추, 곶감, 밤, 고사리, 팥(송편), 동태 등 제수용품과 선물용 소고기, 돼지고기, 과일바구니, 조기(굴비) 한과 등을 취급하는 제조·판매업체, 전통시장, 중·대형 유통업체이다.

 

특히 수입량이 증가한 명태, 홍어, 조기 등과 갈치, 전복, 참다랑어 등 명절 전 소비증가가 예상되는 제수용·선물용 수산물과 수산가공품에 대해 특별점검한다.

 

양주시는 현장점검을 통해 판매일 기준 원산지 표시(판매 목적의 보관·진열 중인 점검품목 일체 포함)여부, 혼동·이중표시 여부, 판매업체별 원산지표시 사항과 거래명세표 대조·확인 등 의무사항 이행여부를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또한 올바른 원산지표시 방법에 대한 홍보도 함께 시행할 예정이며, 점검결과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경우는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 원산지 미표시는 1천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양주시 관계자는“추석 명절을 맞아 시민들이 안심하고 추석 성수식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원산지 표시제도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onducts special inspection of country of origin labeling for agricultural, livestock, and marine products in preparation for Chuseok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ju announced that it would conduct a special inspection of the country of origin labeling for agricultural, livestock, and marine products in preparation for the Chuseok holiday from the 29th to the 8th of September.

 

The inspection target includes products that are fully prepared for turn food, as well as jujubes, dried persimmons, chestnuts, bracken, red bean (songpyeon), dongtae, etc., as well as manufacturing and sales of souvenir beef, pork, fruit baskets, and Korean sweets made with oysters (gulbi). companies, traditional markets, and medium and large retailers.

 

In particular, special inspections will be made on fishery products and processed aquatic products that are expected to increase consumption before the holidays, such as pollock, skate, and kiwi, cutlassfish, abalone, and bluefin tuna, which have increased in imports.

 

Through on-site inspection, Yangju City focuses on whether or not the country of origin labeling (including all inspection items stored and displayed for sale), confusion or double labeling, and fulfillment of obligations such as the comparison and confirmation of the origin labeling matter by each vendor and the transaction statement sheet as of the date of sale check with

 

 In addition, publicity on the correct method of labeling the country of origin will also be implemented. The following fines will be imposed.

 

An official from Yangju City said, "We plan to do our best to establish a country of origin labeling system so that citizens can purchase Chuseok holy water food with confidence in the Chuseok holiday."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양주시, 추석, 명절,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