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보건소, ‘WE CAN DO!! 노르딕워킹교실’1기 참여자 모집

허리와 무릎관절에 부담을 주지 않아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적합한 운동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17 [17:45]

양주시보건소, ‘WE CAN DO!! 노르딕워킹교실’1기 참여자 모집

허리와 무릎관절에 부담을 주지 않아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적합한 운동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8/17 [17:45]

▲ 노르딕워킹 홍보사진<사진제공 =건강증진과 건강생활지원센터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시보건소 동부 건강생활지원센터는 오는 31일까지 ‘WE CAN DO!! 노르딕워킹교실’ 1기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노르딕워킹은 스틱을 짚으며 걷는 운동으로, 상체를 많이 사용하므로 일반걷기의 약 2배 운동효과와 척추를 바르게 펴 자세를 교정하는 효과가 있으며, 신체의 90%이상의 근육을 사용해 전신운동 효과가 있으며 체중을 분산시켜 허리와 무릎관절에 부담을 주지 않아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적합한 운동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걷기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을 고취시키고 지역사회의 걷기 사업 활성화로 걷는 도시, 건강 도시를 구현하고자 마련됐다.

 

오는 9월 6일부터 11월 15일까지 매주 화,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90분간 총 20회로 진행된다.

 

참여대상은 20세 이상 65세 만성질환자 및 건강관리군이며 선착순으로 총 45명을 모집하며, 신청을 희망하는 시민은 양주시 건강생활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노르딕워킹교실 운영을 통해 올바른 걷기 습관 함양과 건강 걷기 문화를 조성해 지역주민의 만성질환 예방관리와 걷기 실천율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Health Center, ‘WE CAN DO!! Recruitment of participants for the first ‘Nordic Walking Class’

 

This exercise is suitable for all ages as it does not put any strain on the back and knee joints.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ju Public Health Center Eastern Health Life Support Center will open ‘WE CAN DO!! Nordic Walking Class” announced that it is recruiting participants for the first period.

 

Nordic walking is a walking exercise with a stick. Because it uses a lot of the upper body, it has about twice the exercise effect of normal walking and the effect of correcting posture by straightening the spine. This exercise is suitable for people of all ages as it distributes the weight and does not put a burden on the back and knee joints.

 

This program is designed to raise awareness of the necessity of walking and to realize a walking city and a healthy city by activating the walking business in the local community.

 

From September 6 to November 15, it will be held every Tuesday and Thursday from 10 am to 90 minutes in a total of 20 sessions.

 

The participants are chronically ill and health care groups aged between 20 and 65, and a total of 45 people are recruit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A city official said, “We expect that the Nordic Walking Class will be of great help in cultivating the right walking habit and creating a healthy walking culture to prevent chronic diseases and improve the walking practice rate of local resident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양주시, 양주보건소, 동부건강생활지원센터, 노르딕워킹, 교실, 1기, 참여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